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에서는 안전한 메이저토토사이트를 추천해 드립니다.
메이저토토사이트 서포터메이저토토사이트 넷마블메이저토토사이트 언오버메이저토토사이트 버닝메이저토토사이트 프로핏메이저토토사이트 OK벳메이저토토사이트 빙그레메이저토토사이트 마르코폴로메이저토토사이트 제왕메이저토토사이트 검증

메이저토토사이트 서포터

서포터

3년이상 먹튀검증 완료
당첨 상한가 : 5,000만원
단폴,두폴,축배팅 제재 없음
모든 종목 라이브배팅 운영중
20여개 미니게임 운영중
루틴,마틴,찍어먹기 제재 없음
다나와토토,배팅맨 파트너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서포터
가입코드 : 888

메이저토토사이트 넷마블

넷마블

3년이상 먹튀검증 완료
당첨 상한가 : 2,000만원
크로스배팅(축구제외) 가능
사설토토업계 최고 배당률
모든 종목 라이브배팅 운영중
국내 최대의 미니게임 운영중
루틴,마틴,찍어먹기 제재없음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넷마블
가입코드 : 3333

메이저토토사이트 언오버

언오버

5년이상 먹튀검증 완료
당첨 상한가 : 3,000만원
단폴,두폴제재없이 배팅
전종목 라이브배팅 운영중
루틴,마틴,찍어먹기 제제없음
전종목 크로스배팅 가능
다나와토토,배팅맨 파트너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언오버
가입코드 : N777

토토사이트 버닝

버닝

먹튀검증 완료 : 버닝
당첨 상한가 : 3,000만원
단폴배팅 크로스배팅 가능
스포츠 24종 라이브배팅 운영
신규 첫충 10% 보너스지급
첫충3+1 5+2 10+3추가지급
루틴,마틴,찍어먹기 제재없음
승인전화 : 없음
토토사이트 버닝
가입코드 : JOY

토토사이트 프로핏

프로핏

먹튀검증 완료 : 프로핏
당첨 상한가 : 3억원
단폴,축·보험배팅 제재없음
전종목 크로스배팅 가능
실시간 라이브중계 제공
루·마틴,찍어먹기 제재없음
100여 먹튀사이트 검증완료
승인전화 : 없음
토토사이트 프로핏
가입코드 : NJOY

토토사이트 ok벳

OK벳

먹튀검증 완료 : ok벳
당첨 상한가 : 2,000만원
라이브배팅 항시운영
신규20% 첫충,매충10% 지급
국내최대 미니게임 운영
1일환전금액 4천만원
매일 다양한 이벤트 진행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ok벳
가입코드 : v v1234

메이저토토사이트 빙그레

빙그레

먹튀검증 완료 : 빙그레
당첨 상한가 : 2,000만원
유럽식,한국식 선택배팅
신규첫충20%매충10% 지급
다양한 미니게임,카지노 운영
루틴,마틴,찍어먹기 무제재
카지노쿠폰20% 지급가능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빙그레
가입코드 : 4545

토토사이트 마르코폴로

마르코폴로

먹튀검증 완료 : 마르코폴로
당첨 상한가 : 3,000만원
단폴,축·보험배팅 제재없음
신규첫충20% 매충10% 돌발15%
다양한 미니게임 운영
100여곳 먹튀사이트 검증완료
항시 다양한 이벤트 진행
승인전화 : 있음
토토사이트 마르코폴로
가입코드 : 0000

토토사이트 제왕

제왕

먹튀검증 완료 : 제왕
업계최고의 카지노사이트
해외정식라이센스 등록업체
동종업계 No1 자금력
매주 무료쿠폰 제공
돌발10% 페이백5% 지급
최고의 배당률,배당금 지급
승인전화 : 없음
메이저 카지노
가입코드 : ENJOY


토토앤조이 메신저 안내입니다.

텔레그램 : kingtoto7


스포츠토토

스포츠토토는 다양한 스포츠경기를 대상으로 경기가 시작되기 전에 미리 결과를 예측하여 경기결과에 따라 순위별로 당첨금을 지급받는 스포츠레저게임 입니다. 2001년 도입된 체육진흥투표권은 고정환급률 방식,고정배당률 방식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 중에 고정환급률 방식을 토토라 하며 고정배당률 방식을 프로토라고 합니다. 통상적으로 토토는 국내외 운동경기를 대상으로 투표권을 판매하여 경기의 결과 등을 맞춘 구입자분에게 배당금을 주는 스포츠배팅 게임입니다. 토토의 종류에는 운동경기의 승ㆍ무ㆍ패를 맞히는 승부식 게임,득점ㆍ실점을 맞히는 점수식 게임,이를 혼합한 혼합식 게임, 우승자ㆍ등위ㆍ득점선수 등을 맞히는 특별식 게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프로토 의 종류에는 본인이 자신 있는 일부 경기만 선택하여 선택한 경기의 승ㆍ무ㆍ패를 예측하는 승부식게임과 특정 경기의 스코어ㆍ득점선수ㆍ우승자등 다양한 경기의 기록을 맞히는 기록식 게임이 있습니다.하지만 스포츠토토(주)에서 발행/판매하는 스포츠토토게임은 단일 사업자로서 막강한 지위를 누리고 있습니다. 단적으로 현저히 낮은 배당률,고액당첨시 높은 세율,단폴더배팅 불가등 완전하게 판매자에게만 유리한 조건으로 발행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스포츠토토(주)의 횡포에 많은 베터들은 사설 토토사이트 시장으로 눈길을 돌리기 시작하였습니다. 안전한 메이저토토사이트 목록을 토토앤조이에서 확인할수 있습니다.

메이저토토사이트

많은 토토사이트가 생겨난만큼 많은 문제점들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일명 먹튀라 불리우는 악의적인 스포츠토토사이트 입니다. 먹튀사이트들은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베터분들께 금전적,정신적 피해를 끼치고 있습니다. 입금만 받고 연락을 끊는 먹튀사이트,당첨시 이런저런 말도 안되는 이유를 들어 당첨금을 지급하지 않는 먹튀사이트도 종종 확인되고 있습니다.저희 토토앤조이에서 추천해 드리는 토토사이트는 토토앤조이 운영진과 먹튀검증원들이 함께 해당 토토사이트에서 베팅을 진행,먹튀사이트인지 안전한 토토사이트인지 검증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먹튀검증이 완료된 토토사이트중 최대당첨금이 2,000만원이상이며 최소5년이상 토토사이트를 운영한것을 모두 확인한후에 비로소 메이저토토사이트란 이름을 붙여드리고 있습니다. 토토앤조이에서는 메이저토토사이트추천을 전문으로 합니다.

메이저토토사이트추천

토토사이트 커뮤니티,먹튀검증사이트 마다 검증기준이 모두 다르겠지만 토토앤조이 운영진과 검증단원들이 함께 먹튀검증을 마친 토토사이트중 최소5년이상 안전하게 운영되어 왔으며 최대당첨금이 2,000만원이상을 지급하는 토토사이트를 메이저토토사이트란 이름으로 여러분께 추천해 드리고 있습니다. 충분한 자금력,높은 배당률,빠른 일처리,고객에 대한 친절도등 다양한 기준을 모두 충족시킨 안전한 메이저토토사이트를 토토앤조이에서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메이저토토사이트 목록


1st 메이저토토사이트 : 서포터

당첨상한가 : 5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서포터에서는 다양한 스포츠배팅을 단롤,축배팅,보험배팅 등의 제재없이 배팅이 가능하며 스포츠 전종목 라이브배팅을 항시 운영중에 있습니다. 또한 20여개의 미니게임을 루틴,마틴,찍어먹기등의 제재없이 이용이 가능합니다.
토토사이트 서포터 배너보기

2nd 메이저토토사이트 : 넷마블

당첨상한가 : 2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넷마블은 축구를 제외한 모든 스포츠종목이 크로스배팅이 가능합니다. 또한 토토사이트 업계 최고의 배당률을 적용하고 있으며 국내 최대의 미니게임을 함께 운영하고 있습니다.
토토사이트 넷마블 배너보기

3rd 메이저토토사이트 : 언오버

당첨상한가 : 3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언오버는 약100여곳의 먹튀검증사이트에서 먹튀검증을 마쳤으며 스포츠배팅시 단폴,축배팅,보험배팅의 제재없이 이용이 가능합니다. 또한 전종목 크로스배팅이 가능합니다.
토토사이트 언오버 배너보기

4th 메이저토토사이트 : 버닝

당첨상한가 : 3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버닝은 스포츠24종 라이브배팅을 운영하고 있으며 첫충3+1 5+2 10+3의 충전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미니게임을 투틴,마틴,찍어먹기등의 제재없이 편안한 배팅이 가능합니다.
토토사이트 버닝 배너보기

5th 메이저토토사이트 : 프로핏

당첨상한가 : 3억원
메이저토토사이트 프로핏은 토토사이트업계 최고의 자금력을 바탕으로 높은 상한가와 더불어 전종목 크로스배팅을 허용하고 있습니다. 스포츠 라이브중계를 함께 제공하고 있으며 어떠한 제재없이 자유로운 배팅을 보장해 드립니다.
토토사이트 프로핏 배너보기

6th 메이저토토사이트 : OK벳

당첨상한가 : 2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OK벳은 신규첫충20%,매충10%의 보너스머니를 지급해 드리고 있습니다. 또한 국내최대의 미니게임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일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해 이용의 즐거움을 높였습니다.
토토사이트 OK벳 배너보기

7th 메이저토토사이트 : 빙그레

당첨상한가 : 2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빙그레는 한국식,유럽식 배팅방식을 배팅유저가 직접 선택 배팅할수 있는 스스템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스포츠배팅과 업계최대의 미니게임,카지노를 함께 이용하실수 있습니다.
토토사이트 빙그레 배너보기

8th 메이저토토사이트 : 마르코폴로

당첨상한가 : 3천만원
메이저토토사이트 마르코폴로는 신규첫충20%,매충10%,돌발15%의 충전보너스를 지급해 드리고 있습니다. 이와함게 항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100여곳의 먹튀검증사이트에서 먹튀검증을 완료하였습니다.
토토사이트 마르코폴로 배너보기

9th 메이저토토사이트 : 제왕

최고의 카지노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제왕은 카지노업계 최고의 자금력을 자랑합니다. 돌발10%,페이백5%등의 이벤트를 항시 진행하고 있으며 매주 무료쿠폰을 함께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제왕카지노 배너보기

10th 메이저토토사이트 : 검증

메이저토토사이트 검증
메이저토토사이트 추천

토토앤조이 메뉴

스포츠토토 커뮤니티

스포츠토토 기사


토토 뉴스

토토-01

토토 토토앤조이 : ‘1만9356명.’ 플레이오프 1차전부터 매진에 실패했다. SK 와이번스의 포스트시즌 홈경기에서 2만명도 입장하지 않은 건 역대 5번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4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토토사이트와 키움 히어로즈의 플레이오프 1차전 관중을 집계한 결과, 1만9356명이 입장했다”라고 발표했다. SK행복드림구장은 2만5000석 규모다. 좌석 점유율이 77.4%에 그쳤다. SK의 포스트시즌 37경기에서 2만 관중도 자리하지 않은 건 2005년 준플레이오프 1차전(6959명)·2차전(1만6308명)·3차전(1만6385명), 2018년 플레이오프 5차전(1만8562명), 2019년 플레이오프 1차전(1만9356명) 등 5경기다. 올해 포스트시즌 6경기에서 입장권이 완판한 건 준플레이오프 1차전(6일) 및 3차전(9일)이다. 2경기 모두 공휴일에 열렸다. 특히 좌석 점유율이 80% 밑으로 기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종전 좌석 점유율이 가장 낮은 건 86.4%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2만1600명)이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410&aid=0000633144 』

토토-02

토토 토토앤조이 : 탄탄한 조직 앞에 인물로 맞선 ‘레전드’ 김병지(49, 김병지스포츠문화진흥원 이사장)의 도전이 이루어지지 않았다. 김병지는 15일 오후 서울 중랑구 서울특별시체육회 1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서울시축구협회장 선거에서 대의원 50명 중 유효표 48표에서 8표를 득표하는 데 그치며 4명의 후보 중 3위로 선거를 마쳤다. 그는 “인물로 경쟁하려 했으나 조직도 중요했다”는 아쉬움이 묻어난 소감을 전했다. 지난 2016년 최재익 회장이 엘리트 축구와 생활 토토사이트를 모두 아우르는 통합 서울시축구협회의 초대 회장으로 당선됐다. 하지만 최재익 회장과 집행부가 사임하면서 지난 3월 보궐선거가 결정됐다. 하지만 보궐선거는 일정이 지연됐고 이날 선거가 진행됐다. 김병지를 비롯한 이민걸(56, 서울중랑축구단 구단주), 안영근(65, 로얄FC 부단장), 김영래(58, 성동구체육회 수석부회장) 등 4명의 후보가 출마했다. 김병지는 기호 4번을 받았다. 그리고 김영래 후보가 23표를 득표하며 1년 2개월의 잔여 임기를 소화하는 회장으로 당선됐다. 대의원 50명은 서울시 25개 자치구 축구협회장 25명과 등록팀의 25명 대표로 구성되어 있다. 과거 엘리트 축구와 생활체육 축구 각각 25명씩 대의원을 이루고 있던 셈이다. 그리고 생활체육 축구 대의원 표가 조직적으로 뭉쳤지만 엘리트 축구 쪽은 분산됐다는 분석이다. 김병지 측은 선거를 준비하면서 승산이 있다고 판단했다. 후보자별로 10분씩 주어진 정견 발표도 알차게 활용했다. 대의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결과는 완패였다. 예상했던 득표에도 한참 미치지 못했다. 정책이나 인물보다는 조직적인 표가 선거를 결정했기 때문이다. 김병지는 탄탄한 정책과 축구 발전에 대한 애정을 보인다면 선거인단이 지지할 것이라 여겼지만 현실은 정반대였다. 김병지는 “내가 유튜브를 하는 것처럼 세상에는 내가 모르는 것이 많다. 서울시축구협회장 토토사이트는 계획에 없던 것”이라면서 “선거를 하면서 느꼈는데 이런 선거는 처음이다”라며 쉽지 않은 선거였다고 전했다. 그는 “도전은 항상 험난하다”라고 웃으면서 새로운 도전을 이어갈 뜻을 전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139&aid=0002120867』

토토-03

토토 토토앤조이 : 프로야구 LG 트윈스 김현수(31)가 프리미어12에 나서는 한국 토토사이트팀 주장으로 선임됐다. 대표팀 김경문 감독은 16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대표팀 훈련을 앞두고 "선수들이 의견을 모아 김현수를 주장으로 뽑았다"며 "박병호(33·키움 히어로즈), 황재균(32·kt wiz) 등 주장을 맡을만한 선수가 많았는데, 국제대회 출전 경험과 대표팀 주장 경험이 풍부한 김현수가 중책을 맡기로 했다"고 소개했다. 현역 선수 가운데 대표팀 경력에서 김현수를 따라올 선수는 거의 없다. 김현수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을 시작으로 2009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2013년 WBC,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2015년 프리미어 12,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까지 7개 대회에 국가대표로 출전해 맹활약을 펼쳤다. 지난해 아시안게임에선 처음으로 야구 대표팀 주장을 맡아 우승을 이끌었다. 또한 지난해엔 LG 이적 한 시즌 만에 신임 주장으로 뽑혀 팀 내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했다. 김현수는 이날 후배들을 격려하며 밝은 분위기에서 훈련을 소화했다. 대표팀은 11일부터 공식 토토사이트 훈련을 시작했다. 대표팀은 다음 달 1일과 2일 다른 조에 속한 푸에르토리코와 평가전을 치른 뒤 6일 프리미어12 예선 C조 첫 경기 호주전에 나선다. 7일엔 캐나다, 8일엔 쿠바와 경기한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001&aid=0011147665』

토토-04

토토 토토앤조이 : 키움 2루수 김혜성은 이번 포스트시즌서 비교적 깔끔한 토토사이트를 선보인다. 9번 타자로서 공격에 대한 부담은 그렇게 큰 편이 아니다. 그래도 본인은 그렇지 않은 모양이다. 17일 SK와의 고척 플레이오프 3차전을 앞두고 "너무 못쳐서 속상하다"라고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누가 봐도 주전인 것처럼 해야 한다. 지금은 주전타자 치고 타격이 부진해서 아쉽다"라고 덧붙였다. 김혜성은 1~2차전서 8타수 1안타 타율 0.125 1득점에 그쳤다. 그래도 1안타가 3-3 동점이던 2차전 5회초에 나왔다. 상당히 중요한 시점이었다. 선두타자로 등장, SK 앙헬 산체스의 포심을 공략해 좌중간 2루타를 터트렸다. 이후 서건창의 우전안타에 역전득점을 올렸다. 서건창이 지명타자로 나서고 있고, 송성문은 대타 요원으로 나선다. 김혜성은 꾸준히 주전 2루수로 나선다. 8회 찬스에서 자신 대신 타석에 들어선 송성문이 결승 1타점 2루타를 쳤으니 김혜성으로선 더 잘해야겠다는 의지가 생길 법하다. 김혜성은 "산체스의 공은 좋았다. 다만, 4회부터 실투가 좀 많이 나온 것 같다. 우리 타자들이 토토사이트의 실투를 놓치지 않았다"라고 돌아봤다. 그러나 이내 "주전으로 계속 나가고 있는데 내가 더 잘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덕아웃 분위기는 언제나 좋다. 김혜성은 "이기는 경기를 계속하니 재미는 있는 것 같다. 사실 SK 불펜에 정영일 선배님 등 좋은 공을 가진 투수가 많다. 단기전서 공이 살벌하다"라면서 "이제 내가 잘하고 싶다"라고 또 한번 강조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17&aid=0003288069』

토토-05

토토 토토앤조이 : 허삼영(47) 감독을 선임한 삼성을 시작으로 KIA도 외국인 맷 윌리엄스(54) 감독을 데려온 가운데, 10개 구단 가운데 롯데만 1군 감독이 없다. 때문에 여러 추측들만 난무하는 상황이다. 롯데의 2019시즌은 지난 1일 키움과 최종전으로 종료됐다. 현재 토토사이트에 대한 준비에 들어간 상황. 하지만 지난 9월 19일 '차기 감독 선임 프로세스'라는 공식 자료가 나온 이후 정확히 한 달이 지났지만 감독 인선에 대한 발표는 없다. 지난 11일 롯데는 오랜 침묵을 깨고 2군 감독 선임을 발표했다. 앞서 외국인 감독 후보군으로 공개했던 래리 서튼(49)을 퓨처스 감독으로 임명한 것이다. 때문에 야구계에서는 1군 감독으로는 국내 인사를 선임하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나왔다. SK-키움의 플레이오프(PO) 종료 다음날인 18일에도 1군 감독에 대한 발표가 없자 한국시리즈(KS)에 진출한 팀인 키움과 두산에 롯데의 차기 감독이 있는 것 아니냐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다. 후임 감독 후보가 국내 야구인 2명으로 좁혀졌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이에 롯데 구단 측은 "소문에 대해 당연히 파악하고는 있지만 아직 정해지지 않았기에 뭐라 드릴 말씀이 없다"는 입장만 되풀이하고 있다. 한 롯데 고위 관계자 역시 계속되는 질의에 "조금만 기다려주셨으면 좋겠다"고 정중히 부탁하기도 했다. 롯데는 일찌감치 감독 선임 데드라인을 10월 말로 설정했다. 포스트시즌이 완전히 끝난 뒤 발표하겠다는 토토사이트인 셈이다. 롯데는 감독 선임에 앞서 코치진 물갈이, 조직 개편 등을 단행했다. 감독 선임 이후 코칭스태프 조각을 모두 완성할 전망이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08&aid=0002817921』

토토-06

토토 토토앤조이 : KCC가 이정현과 송교창의 클러치 활약에 힘입어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전주 KCC는 24일 토토사이트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 1라운드 맞대결에서 송교창(20점 6리바운드 3어시스트), 이정현(18점 4어시스트), 조이 도시(15점 8리바운드), 김국찬(11점 2리바운드 2어시스트) 등의 활약을 묶어 84-82로 승리했다. KGC는 브랜든 브라운(19점 5리바운드), 박지훈(15점 4어시스트), 변준형(13점 4리바운드 3어시스트), 크리스 맥컬러(12점 3리바운드) 등이 분전했지만, 브라운이 막판 중요한 자유투 4개를 모두 놓치면서 석패를 떠안았다. 이날 결과로 KCC는 시즌 5승(3패)째를 따내면서 3위로 올라섰다. KGC는 4패(3승)째를 떠안으며 공동 6위가 됐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24205843448』

토토-07

토토 토토앤조이 : HOUSTON -- Washington Nationals manager Dave Martinez was ejected from a 7-2 Game 6 victory in the World Series after a controversial runner interference call in the top of the seventh inning Tuesday night. With the Nationals leading the Houston Astros 3-2 and a runner on first base with none out, Trea Turner hit a little dribbler in front of pitcher Brad Peacock. Peacock's throw to first base hit Turner as first baseman Yuli Gurriel stretched for the ball and Turner made his final step for first base. The ball rolled away from Gurriel, and Yan Gomes reached third base while Turner went to second, but plate umpire Sam Holbrook called Turner out for runner interference. Even though first base is in fair territory, the runner is required to run in the lane in foul territory. Turner was just inside the foul line -- although the rule raises the question of where exactly Turner is supposed to run on his final step to the bag. "For me, I mean, what else do you do?" Turner said. "I don't know. The batter's box is in fair territory. First base is in fair territory. I swung, I ran in a straight line, I got hit with the ball and I'm out. I don't understand it." Joe Torre, MLB's chief baseball officer, said in his postgame news conference that the umpires got the call right and that the play was a judgment call and therefore not reviewable or protestable. Torre said Turner was called out because he interfered with Gurriel trying to catch the ball by running into Gurriel's glove. He went on to say that had Turner run in the proper lane outside the foul line, he could have avoided hitting Gurriel's glove. Torre did not say what would have happened had Turner run in the proper lane and still hit Gurriel's glove. "It's a judgment call on the umpire," Torre said. "Sam Holbrook made the call. It was the right call. Of course, then you watch Davey Martinez, and I can relate to that. When you wear a uniform, you know what you want to have happen, basically." Rule 5.09(a)(11) reads, in part, "The batter-runner is permitted to exit the three-foot lane by means of a step, stride, reach or slide in the immediate vicinity of first base for the sole purpose of touching first base." It further reads, "In running the last half of the distance from home base to first base, while the ball is fielded to first base, he runs outside (to the right of) the three-foot line, or inside (to the left of) the foul line, and in the umpire's judgment in so doing interferes with the fielder taking the throw at first base, in which case the ball is dead; except that he may run outside (to the right of) the three-foot line or inside (to the left of) the foul line to avoid a fielder attempting to field a batted ball." According to Torre, although the play was not reviewable, managers have been told in the case of judgment calls that they can ask the umpires to check on their interpretation of the rules, which is what they did. After a long replay delay of 4 minutes, 32 seconds, the call was upheld. Instead of runners at second and third with none out, the Nationals had a runner on first base and one out, a huge difference in run-scoring probability. Will Harris then replaced Peacock, and two batters later, Anthony Rendon hit a two-run home run into the Crawford Boxes in left to give the Nationals a 5-2 lead. "I didn't think he was out of the line," Rendon said, adding he was happy to take a seat and rest during the delay. When the inning concluded, Martinez renewed his objections and was ejected from the game. It took two Nationals coaches to restrain Martinez as he forcefully argued with the umpires. Turner was also seen voicing his displeasure from the dugout during the review. "I feel like every year [this happens]," Turner said. "That happened to us against the Cubs [in the 2017 National League Division Series]. They came back and said that they got the rule wrong or something else should have happened. "I said, 'There is your man over there, he's in charge of the umpires,'" Turner said, referring to Torre. "'So if you want to get this cleared up, you should go to him.' I don't know all the protocol and whatnot, but I just want the game to be called correctly, whatever it is. Move on." In the 2017 postseason call Turner was referring to, a controversial interpretation of the rule regarding catcher's interference contributed to a Chicago rally in the decisive game of the series. Martinez is the first manager to be ejected from a World Series game since Bobby Cox in 1996. "I don't want to sit here and talk about me or the umpires," Martinez said. "This is not about me or the umpires. This is about the Washington Nationals and those guys in the clubhouse coming to Game 6 and playing lights out, knowing that this could be it. And I'm super proud of them. "In the heat of the moment things get blown out of hand. I saw things differently. I'm never going to criticize any umpires or anything, because they're a big part of the game." Holbrook was also involved in a controversial call in the playoffs related to a rules interpretation in 2012. In the NL wild-card game between the Cardinals and Braves, Holbrook invoked the infield fly rule on a ball that dropped in left field, spurring the Braves to file a protest after a 19-minute on-field delay. Torre later denied the protest. Torre acknowledged he did not like how long Tuesday's delay dragged on, saying, "It shouldn't have been that long." In the end, the controversial call had minimal impact on the game's outcome, thanks to Rendon's homer and the standout pitching performance from Nationals starter Stephen Strasburg. Game 7 will be played Wednesday night.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espn.co.uk/mlb/story/_/id/27961961/nats-dave-martinez-ejected-arguing-controversial-call-7th』

토토-08

토토 토토앤조이 : 경험을 앞세운 수원삼성과 패기를 앞세운 대전코레일이 FA컵 우승트로피를 두고 경쟁한다. `2019 KEB하나은행 FA컵` 결승에 오른 토토사이트와 대전코레일은 6일 대전한밭종합운동장에서 FA컵 결승 1차전을 갖고, 10일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으로 장소를 옮겨 2차전을 치른다. FA컵에서 총 4회 우승한 수원은 포항스틸러스와 함께 공동 1위에 올라있다. 코레일을 꺾고 정상에 오를 경우, 포항을 제치고 단독 1위로 올라설 수 있다. 수원의 핵심 선수인 염기훈은 결승을 앞두고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수원은 FA컵 우승 DNA가 있다. 큰 대회를 치른 경험을 무시할 수 없을 것"이라며 토토사이트의 승리를 자신했다. 최다 우승을 통해 쌓은 경험은 수원이 쉽게 무너지지 않는 원동력이다. 경주한수원과 한 8강에서 고전했지만 승부차기 끝에 결국 승리했고, 4강에서는 화성FC에 1차전 승리를 내준 뒤 2차전에서 결과를 뒤집는 저력을 보여줬다. 쉽지 않은 경기들을 치르며 결승까지 올라왔지만, 토너먼트 대회에서는 꾸역꾸역 승리하는 팀이 우승과 인연이 닿는 경우가 많았다. 수원이 경험을 앞세운다면, 코레일은 패기가 무기다. 코레일은 지난 2005년 인천한국철도 시절 FA컵 4강에 오르며 구단 최고 기록을 세웠다. 그러나 벌써 14년 전 이야기가 됐다. 그동안 4강 벽을 한 번도 넘지 못했던 코레일은 올해 FA컵에서 최초 우승에 도전한다. 올 시즌을 끝으로 내셔널리그가 사라지는데, 코레일이 우승컵을 들어 올릴 경우 내셔널리그에서 최초이자 마지막으로 FA컵 우승을 차지한 팀이 된다. 코레일의 주장 이근원은 "코레일이 결승에 진출한 것은 처음이다. 내셔널리그에서 우승팀이 나온 역사가 없다. 올해를 끝으로 내셔널리그가 없어지는데 마지막에 좋은 기억을 남기고 싶다"며 코레일의 우승이 간절한 이유를 설명했다. 코레일은 수원을 상대로 좋은 기억도 가지고 있다. 수원과 전력 차가 큰 건 사실이지만, 코레일은 그동안 FA컵에서 수원과 만나 두 차례나 승리했다. 1999년 1라운드에서 만나 수원을 일찌감치 집으로 돌려보냈고, 2001년에는 2라운드에서 2-0 승리를 거두고 수원을 탈락시켰다. 울산현대, 강원FC, 상주상무 등 K리그1 팀을 차례로 꺾고 결승까지 올라온 코레일은 토토사이트를 상대로 다시 한 번 이변을 일으키겠단 각오다. 코레일의 김승희 감독은 "전력 차가 있어도 결과는 다를 수 있다. 수원을 이긴 경험이 많았다"며 코레일의 돌풍을 예고했다. 최초 우승에 도전하는 코레일과 최다 우승에 도전하는 수원 중 어느 팀이 정상에 올라도 FA컵에서는 새로운 역사가 쓰인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105180804228』

토토-09

토토 토토앤조이 : A youth coach in Italy was sacked after his side won 27-0 on Saturday as the president of the club criticised him for disrespecting the team's opponents. Under-18 side Invictasauro, based in the Grosseto region of Tuscany, faced Marina Calcio and racked up the huge scoreline, only for coach Massimiliano Riccini to lose his job afterwards. Tiberio Pratesi, the sporting director of bottom side Marina Calcio, complained after the match that league leaders Invictasauro had disrespected his side. Marina Calcio suffered from a string of injury problems and had to field an outfield player in goal for the match, which featured two Invictasauro players scoring six goals each, and one netting seven. Pratesi received a phone call from a representative of Invictasauro after the match in which the club apologised for the result. Paolo Brogelli, the president of Invictasauro, released a statement and said the junior team decided to part ways with coach Riccini.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espn.co.uk/football/italian-serie-a/story/3992197/manager-sacked-after-27-0-win-as-club-president-left-fuming-at-a-lack-of-respect』

토토-10

토토 토토앤조이 : 청주 KB스타즈는 24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부천 KEB하나은행과의 첫 맞대결에서 79-65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B스타즈는 4승째를 신고, 우리은행과 공동 선두에 올랐다. 카일라 쏜튼(26득점 12리바운드)과 박지수(13득점 15리바운드 7어시스트)가 코트를 지배하며 KEB하나은행의 도전을 이겨냈다. 팽팽했던 1쿼터는 KB스타즈의 근소한 우세로 마무리됐다. KB스타즈는 박지수와 쏜튼을 중심으로 경기를 풀어나갔다. 세련된 패스 플레이와 탄탄한 리바운드를 바탕으로 18-17, 1쿼터를 앞섰다. KEB하나은행은 초반 위기를 리바운드로 극복했다. 높이의 열세를 적극적인 박스 아웃과 몸싸움으로 이겨내며 공격 기회를 수차례 생산해냈다. 알렌이 골밑에서 고군분투하며 일방적이었던 흐름을 뒤바꿀 수 있었다. 2쿼터 역시 치열했다. KB스타즈는 KEB하나은행의 골밑을 집요하게 파고들었고 확실한 효과를 냈다. KEB하나은행은 적극적인 압박 수비와 3점슛으로 22-22, 동점을 만들어냈다. 달아나는 KB스타즈와 쫓으려는 KEB하나은행의 추격전이 이어진 2쿼터. 사소한 실수가 잦았던 KEB하나은행은 좀처럼 역전 기회를 잡아내지 못했다. 근소한 격차가 유지된 가운데 2쿼터 역시 KB스타즈가 37-33으로 앞선 채 마무리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스포츠토토 뉴스

스포츠토토-01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29년 만에 평양에서 펼쳐지는 남북 남자 토토사이트 간의 맞대결이 진짜 '깜깜이 경기'가 될 수 있다는 우려를 낳고 있다. 이미 생중계는 물 건너 간 상태이고, 현장 상황은 평양에서 타전 될 '문자 소식'에 기대야하는데 이마저도 불안하다. 15일 오후 5시30분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북한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3차전을 치르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경기 전날 진행되는 공식 회견과 공식 훈련을 마쳤다. 북한이 한국 취재진의 방북을 허용하지 않아 축구대표팀 소식을 제한적으로 접할 수밖에 없는 가운데 대한축구협회는 14일 "오후 9시30분 현재 기준, 선수단이 경기 전날 일정을 모두 마치고 숙소로 향하고 있다"고 밝혔다. 축구협회 측은 "대표팀이 금일 오후 7시30분경 김일성 경기장에 도착해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기자회견에는 벤투 감독과 이용이 참석했다"고 말한 뒤 "기자회견장에는 북한 기자 5명이 참석했다"고 전했다. 회견장에는 외신 기자도 전혀 없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회견 후 대표팀은 오후 8시부터 9시까지 1시간가량 공식훈련을 진행했다. 공식 훈련을 마친 대표팀은 숙소인 토토사이트로 이동, 휴식을 취했다. 여기까지가 축구협회가 공식적으로 알린 소식이다. 애초에는 기자회견 내용까지 전해질 것으로 기대됐다. 상세한 내용까지는 어렵더라도 요약적인 출사표 정도는 가능하지 않을까 싶었으나 추가는 없었다. 대한축구협회 측은 "오후 11시45분 현재, 평양에 있는 토토사이트부터의 연락을 받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는 말과 함께 기자회견 내용 전달이 어렵다는 뜻을 밝혔다. 경기 당일과 비교하면 여러모로 훨씬 덜 복잡한 전날 소식조차 제대로 전해지지 않았다는 것은 현장 상황이 여의치 않다는 방증이다. 15일 평양 남북전 소식은 더욱 더디게 전해질 공산이 적잖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15000405636』

스포츠토토-02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북한 리영직이 경고 한 장을 받았다. 남북은 0-0으로 전반전을 진행 중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북한은 5일 오후 5시30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조별리그 3차전을 치르고 있다. 이날 벤투 감독은 최전방에 손흥민과 황의조를 내세웠다. 2선 토토사이트에서는 나상호와 이재성이 지원 사격에 나설 예정이며, 중원에는 황인범과 정우영이 합을 맞춘다. 수비에는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이 섰고, 골문은 김승규가 지킨다. 이번 경기를 앞두고 한국 취재진은 방북을 허가받지 못했다. TV 생중계도 불가능하다. 따라서 대표팀 선수단과 함께 평양에 체류 중인 대한축구협회 직원들을 통해 상황을 전달받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킥오프 때까지 김일성경기장에는 단 한 명의 관중도 입장하지 않았다. 애국가 제창과 태극기 게양은 정상적으로 진행됐다"고 전달했다. 전반 30분이 진행되는 현재 한국과 북한은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선수들 간에 팽팽한 긴장감이 있어 한차례 충돌이 있었다. 이에 따라 경기감독관이 안전요원을 대기시켰다"면서 "전반 30분 북한 12번 리영직이 옐로카드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15181019284』

스포츠토토-03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29년 만의 평양 원정길에서 무관중, 무중계 등 ‘기이한’ 경기를 치른 대한민국 토토사이트대표팀이 이제는 험난한 귀국길 여정을 앞두고 있다. 중국 베이징을 거쳐 북한에 입국했던 것처럼, 이번에는 반대로 베이징을 거친 뒤 한국땅을 밟아야 하기 때문이다. 더구나 평양에서 베이징으로 향하는 비행편마저도 경기 다음 날 오후인 16일 오후 5시20분에 예정되어 있다. 선수단은 휴대기기는 물론 책조차 반입되지 않는 제한된 환경 속에서 하루 가까이 더 머물러야 하는 셈이다. 베이징에 도착한 뒤에도 3시간 넘게 공항에 머무른 뒤에야 한국행 비행기에 오르게 된다. 인천국제공항 도착 예정 시각은 17일 오전 0시45분이다. 경기를 마친 대표팀이 한국땅을 다시 밟는 데에만 체류시간 등을 포함하면 30시간가량 소요되는 셈이다. 서울과 평양의 직선거리는 200km 정도로, 비행기를 타고 서해직항로를 이용할 경우 약 1시간20분, 육로로는 군사분계선을 넘어선 뒤 약 3시간 정도 걸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 역시 이같은 이동경로를 추진했으나, 경색된 남북관계 탓에 이같은 루트가 모두 무산됐다. 대신 선수단 전원이 입국하지는 않고, 베이징에서 각자의 소속팀을 향해 흩어진다. 김신욱(상하이 선화) 김민재(베이징 궈안) 등 중국에서 뛰는 선수들은 베이징 토토사이트에서 바로 소속팀으로 돌아가고, 이튿날엔 백승호(다름슈타트)와 권창훈(프라이부르크)이 독일 프크푸르트로, 이강인(발렌시아)은 터키 이스탄불행 비행기 등에 오른다. 한편 1990년 남북통일축구대회 이후 29년 만에 성사된 평양 원정경기는 그야말로 기이한 환경 속에 치러졌다. 취재진이나 응원단 방북은 제한됐고, 국내 생중계마저도 이뤄지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경기 당일엔 ‘무관중’ 속에 경기가 진행됐다. 중계가 이뤄지지 않은데다가 현지 인터넷 사정도 열악해 국내에는 AFC(아시아축구연맹)나 대한축구협회발 소식들만 간간이 전해졌다. 경기는 득점 없이 마무리됐다. 한국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황의조(지롱댕 보르도) 등이 선발로 나섰지만 끝내 북한 골망을 흔들지 못했다. 평양 원정에서 승점 1점을 더한 한국은 승점 7점(2승1무)을 기록, 북한에 득실차에서 앞선 조 선두를 유지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16020001559』

스포츠토토-04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실제로 확인한 남북전 풍경은 가관이었다. 관중은 눈을 씻고도 찾아 볼 수 없었고, 북한 뉴스에서 많이 들은 듯한 여성의 토토사이트가 장내에 울려 퍼졌으며, 선수들의 기합 소리만 가득했다. 경기장 너머로 모란봉과 우의탑, 그리고 삼엄하게 경기를 지켜보는 경비대원들도 포착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7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2층 다목적 회의실에서 이틀 전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3라운드 한국-북한전 녹화 중계 영상이 공개됐다. 국내 취재진 수십 명은 빔 프로젝터를 통해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남북전의 실체를 확인했다. 영상을 통해 확인한 북한전은 정말 아무 것도 없었다. 약 7만 명의 수용 인원을 자랑하는 ‘잠실 종합운동장 급’ 규모에 관중이 한 명도 없으니 굉장히 허하게 느껴졌다. 킥오프를 앞두고는 북한 텔레비전 뉴스에서 많이 들은 듯한 여성의 안내 방송이 흘러 나왔다. 선수들의 표정은 비장했다. 경기장 너머로는 평양을 대표하는 모란봉과 랜드마크인 우의탑이 들어왔다. 경비는 삼엄했다. 그라운드 바깥에는 갈색 모자를 쓰고 옷을 입은 사람들이 눈에 띄었다. 영상의 질은 좋지 못했다. 옛날 텔레비전을 볼 때 나타나는 가로 선이 드문드문 보였다. 포털에 나오는 최저 화질의 스포츠 영상 이하의 수준이었다. 원본 영상인 탓인지 소음이 심해 장내가 더 시끄럽게 느껴졌다. 월드컵 예선에다가 북한의 홈답게 경기는 치열했다. 전반 초반 김진수가 롱 스로인을 시도하는 토토사이트에서 선수 단 격렬한 몸싸움이 일어나기도 했다. 사이드라인에서 리바운드 볼을 포착하려던 나상호가 북한 박명성의 등을 미는 행위로 인해 흥분한 북한 선수들과 한국 선수들 간 몸싸움이 벌어졌다. 한국의 반칙이 명확했으나, 북한의 리액션도 과도한 감이 있었다. 초반엔 북한이 몰아 붙였다. 북한 선수들은 거칠고 전투적이었다. 기세에 밀리지 않으려 한 발이라도 더 뛰는 모습이었다. 한차례 격렬한 몸싸움이 벌어지고 나서는 리은철의 킥을 김승규가 가까스로 쳐내며 한국이 한숨을 돌리는 장면도 나왔다. 축구회관에선 현재 전반전 녹화 중계 영상 리뷰가 진행되고 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17155417853』

스포츠토토-05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한국이 중국에 역전패하며 2020년 도쿄올림픽 최종 예선 진출 티켓을 손에 넣지 못했다. 한국은 20일 대만 타이중 인터콘티넨탈구장에서 열린 '제29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중국과 3, 4위전에서 6-8로 역전패했다. 그것도 6-2로 앞선 경기를 8회에만 6실점하면서 역전패를 당해 더욱 충격적이다. 한국은 예선 1차전에서 중국에 승부치기 끝에 3-4로 패한 것을 설욕하지 못했다. 이날 경기는 도쿄올림픽 최종 예선 티켓이 걸려 있었다. 이번 토토사이트에서 일본을 제외한 상위 2개국에는 패자부활전 성격의 도쿄올림픽 최종 예선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일본은 결승 무대에 섰기 때문에 한국은 3위에 오를 필요가 있었다. 그러나 4위로 대회를 마치며 최종 예선 출전 자격을 손에 넣지 못했다. 한국이 도쿄올림픽에 가는 방법은 오는 11월 열리는 프리미어12에서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오세아니아 국가 가운데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두는 방법뿐이다. 한국은 4회초 한꺼번에 4점을 뽑으며 빅이닝을 만들며 치고 나갔다. 선두타자 최태성(홍익대 4) 우전 안타와 이주찬(동의대 3) 희생번트로 1사 2루 기회를 잡았다. 양찬열(단국대 4)이 좌익 선상에 떨어지는 1타점 2루타, 강현우(유신고 3)가 우익 선상으로 가는 1타점 적시타를 날렸다. 2-0으로 한국이 앞선 가운데 박민(야탑고 3)이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나 2사 1루가 됐다. 한국은 최지훈(동국대 4) 2루수 앞 내야안타로 2사 1, 2루로 상황을 바꿨고 박재경(영남대 4)과 김규민(인하대 4)이 연거푸 적시타를 때려 4-0 리드를 잡았다. 선발투수 배동현(한일장신대 3)이 4회와 5회에 1실점씩을 기록하며 추격을 허용했다. 그러나 한국은 4-2로 앞선 7회초 2점을 추가했다. 최태성 이주찬 연속 안타와 양찬열 희생번트로 1사 2, 3루 기회를 만들었다. 이어 강현우가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날려 달아나는 점수를 뽑았다. 이주찬은 3루까지 도달했다. 2사 3루에서 박민이 1타점 중전 안타를 때려 4점 차이로 벌렸다. 6-2로 앞선 8회말 충격의 6실점으로 역전당하고 말았다. 중국에 빗맞은 안타 2개를 맞으며 무사 1, 3루 실점 토토사이트를 맞이했다. 여기서 투수 강재민(단국대 4)은 좌익수 키를 넘겨 원바운드로 담장을 넘어가는 1타점 인정 2루타를 맞았다. 계속된 무사 2, 3루에서 1루수 최태성 실책이 더해져 1실점했다. 이어 강재민은 다시 1타점 우전 안타를 허용해 한국은 6-5로 쫓겼다. 중국 희생번트로 1사 2, 3루. 한국은 강재민을 내리고 주승우(성균관대 2)를 마운드에 올렸다. 주승우는 후속 타자를 2루수 땅볼로 처리했다. 그러나 2사 2, 3루에서 우익 선상으로 구르는 2타점 3루타를 허용하며 경기 내내 만들어온 리드를 내줬고 이어 1타점 중전 안타를 맞으며 추가 실점을 기록했다. 한국은 9회초 이주찬 볼넷으로 1사 1루 기회를 만들었으나, 득점에는 실패하며 무릎을 꿇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v.daum.net/v/20191020161311704』

스포츠토토-06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로마는 25일 오전 1시 55분(한국시간) 로마 올리피코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J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묀헨 글라드바흐와 1-1로 비겼다. 토토사이트는 이로써 로마는 2위와 1점 차로 앞선 1위에 위치했다. 경기를 앞두고 양팀이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로마는 에딘 제코를 최전방에 내세웠고, 클루이베르크와 토토사이트가 공격을 지원했다. 스피나촐라, 베레투, 파스토레, 콜라로프가 중원을 맡고, 맨시니, 파시오, 스몰링이 3백을 형성했다. 골문은 로페스가 지켰다. 경기 초반 원정팀 묀헨이 힘을 냈다. 역습으로 공격을 전개했고,, 두 차례 위협적인 슈팅을 시도하기도 했다. 전반 27분에는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지만 로마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그러나 선제골을 넣은 쪽은 로마였다. 로마는 전반 31분 자니올로가 코너킥을 헤더로 돌려놓으며 묀헨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후반 35분에는 제코가 추가골을 넣었지만 오프사이드로 선언됐다. 추가골에는 실패했지만 로마는 1점차 리드를 지킨채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 양상은 반대였다. 로마는 묀헨의 공격에 고전하며 앞으로 나가는데 애를 먹었다. 그러나 탄탄한 수비로 위기를 일단 넘겼다. 후반 막판 로마는 라인을 올려 추가골을 노렸다. 후반 40분 에딘 제코가 문전에서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수비의 육탄방어에 막혔다. 토토사이트는 추가시간 5분을 버티지 못하고 무너졌다. 묀헨에 페널티 킥을 내줬고, 슈틴틀이 이를 마무리하면서 경기는 동점이 됐다. 이로써 양 팀의 경기는 승부를 가리지 못한채 종료됐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13&aid=0000090180』

스포츠토토-07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FC서울 'V걸스'와 'MC휘' 가 11월 1일 오후 6시 서울 홍대 트릭아이뮤지엄에서 일반팬들을 대상으로 파이널 라운드 울산과의 홈경기를 알리는 축구이벤트를 진행한다. 11월 3일 오후 3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울산전 토토사이트를 위해 약 1시간 가량 준비된 이 행사는 'V걸스와 함께하는 퀴즈쇼'와 'MC휘와 함께하는 땀 빼는 레크레이션 타임'으로 진행된다. 또 행사에 참가하는 분들에게는 소정의 선물도 제공한다. 이번 행사는 FC서울 SNS를 통해 라이브로 중계될 예정이다. FC서울은 2019시즌 '팬과 함께 2019!'의 슬로건과 함께 변화된 모습을 추구하며 한정된 공간과 시간을 깨고 찾아가는 팬 유치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했다. 이번 버스킹 이벤트 또한 지난 개막전 버스킹에 이어 두번째 진행되는 것으로 FC서울의 파이널 라운드 잔여 홈경기 일정을 알리는 것과 동시에 보다 많은 팬층에게 FC서울과 한국프로축구의 재미를 알린다는 것에 초점을 두고 있다. 한편 이번 홈경기를 맞아 뷰티프로그램 '팔로우미 12'의 진행자 탤런트 토토사이트의 시축이 진행된다. 이유비씨는 탤런트 견미리씨의 딸로 잘 알려져 있으며 평소 축구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열혈 축구팬이다. 3일 울산과의 홈경기는 FC서울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앱 그리고 티켓링크를 통해서 예매가 가능하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ports.chosun.com/news/news.htm?id=201910310100259880018565&ServiceDate=20191031』

스포츠토토-08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Detroit Lions quarterback Matthew Stafford has officially been ruled out Sunday against the Stafford has fractured bones in his back and doctors will not let him play, a source told ESPN. Stafford was practicing Friday and throwing 60-yard passes, but doctors wanted him to have further testing on his painful back injury, according to multiple sources. Stafford is now considered week-to-week with an injury that one source said could sideline him for "this week or 3 weeks." Stafford had started 136 consecutive regular-season games entering Sunday, the sixth-longest streak for a quarterback in NFL history. The Lions will turn to Jeff Driskel, who will make his sixth career start Sunday, according to sources. The last Lions quarterback to start a game other than Stafford was Shaun Hill in Week 17 of the 2010 season. 『https://www.espn.co.uk/nfl/story/_/id/28048473/source-lions-qb-matthew-stafford-broken-bones-back』

스포츠토토-09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키움은 시즌 종료와 함께 '옥중 경영' 논란에 휩싸였다. 구단 경영진이 옥중 경영에 개입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자체 조사에 돌입했다. 지난해 KBO는 이장석 전 히어로즈 대표가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되자, 영구 실격 징계를 내렸다. 이 징계로 어떤 형태로든 KBO리그 관계자로 참여할 수 없게 됐다. 동시에 KBO는 "구단 경영에 관여한 정확이 확인될 경우, 구단은 물론 임직원까지 강력 제재할 방침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나 이 전 대표의 구단 경영 정황이 포착됐다. 이 과정에서 임직원들은 물론이고, 장정석 전 감독까지 이 전 대표를 면회했던 사실이 밝혀졌다. 키움은 이에 관해 8일 경위서를 제출했다. KBO는 조사위원회를 꾸려 본격 조사를 시작했다. 프리미어12가 열리는 기간에도 KBO 관계자들은 조사위 활동을 위해 귀국했다. KBO 관계자는 "키움에 경위서를 받은 뒤 필요성을 느껴 조사를 시작했다. 조사위에서 관계자들을 직접적으로 만나 개별 조사를 할 예정이다. 필요하다고 하면, 이장석 전 대표의 면회도 신청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http://sports.chosun.com/news/news.htm?id=201911200100159930010817&ServiceDate=20191119』

스포츠토토-10

스포츠토토 토토앤조이 : 마이애미 말린스가 2200만 달러(약 259억 원)를 포기하고 천웨인(34, 대만)을 팀에서 내보냈다. 마이애미는 26일(한국시간) 천웨인을 방출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천웨인과 계약은 다음 시즌까지로, 남아 있는 연봉 2200만 달러가 보전된다. 그러나 투자하지 않겠다는 뜻은 아니다. 이날 한 기자가 팀이 원하는 자유계약선수(FA)가 생기면 어떻게 할 것이냐는 물음에 지터는 "그 선수를 잡을 것이다. 우리의 계획과 방향에 맞다면 잡아야 한다. 시도라도 할 것"이라며 "우린 앉아서 이렇게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의논하고 있다. 분명한 것은 우리의 장기적인 계획에 부합해야 한다는 사실"이라고 확고한 기조를 이야기했다. 천웨인은 2014년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서 16승을 거두는 등 볼티모어에서 네 시즌 동안 46승을 거두며 주가를 높였고, 2016년 마이애미와 5년 8000만 달러(약 934억 원)에 계약했다. 하지만 이적 후 4시즌 동안 102경기(선발 53경기)에서 13승19패 평균자책점 5.10에 그쳤고 올해엔 아예 선발 로테이션에서도 빠져 승리 없이 1패로 시즌을 접었다. 올 시즌 연봉은 무려 2000만 달러(약 233억 원)였으며, 다음 시즌 연봉 2200만 달러는 마이애미 선수단 연봉 총액인 2125만 달러보다 많다. 마이애미 매체 마이애미 헤럴드는 "장기 계약을 맺은 베테랑 선수들이 젊고 가능성 있는 선수들의 출전 시간을 뺏어선 안 된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마이애미는 올 시즌 57승 105패로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낮은 승수, 리그에선 디트로이트와 볼티모어에 이어 세 번째로 낮은 승수로 시즌을 마쳤다. 데릭 지터 마이애미 구단주는 성적 상승을 위해 투자하기 보단 젊은 선수들에게 기회를 주고 육성하는 방향을 택했다. 천웨인과 계약을 포기한 이유도 같다.

스포츠토토사이트 뉴스

스포츠토토사이트-01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The Tampa Bay Buccaneers are coming off a disastrous “home” game in London against the Carolina Panthers, with seven offensive turnovers — five of them interceptions by Jameis Winston. Winston now has 10 interceptions this season, second to Baker Mayfield’s 11. Arians rose to prominence as a coach for his ability to work with quarterbacks, and he has a former NFL quarterback, Byron Leftwich, working with him as his offensive coordinator. But while Winston has had some solid outings — he played well in the Buccaneers’ surprising win road win over the Los Angeles Rams two weeks ago — this past Sunday was one of the worst of his five-year career. But Arians isn’t considering sitting Winston.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yahoo.com/bruce-arians-says-theres-no-thought-of-benching-jameis-winston-185904596.html』

스포츠토토사이트-02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The Eagles made the somewhat surprising move to release Brown, one of their starting inside linebackers, one day after a rough game against the Vikings. Brown played in 81.7 percent of the Eagles’ defensive snaps on Sunday and graded out as the team’s fourth-worst starter, per PFF. It’s impossible to say how much Brown’s comments about Cousins — in which he said “every defense is going to want that guy to throw the ball” — impacted the Eagles’ decision to release him, but it’s definitely one of the more eyebrow-raising roster moves of the week. Without Brown, the Eagles’ linebacker depth is extremely thin for a team with playoff hopes. With Nigel Bradham dealing with an ankle injury, the Eagles’ healthy linebackers are Nate Gerry, Kamu Grugier-Hill, T.J. Edwards and Duke Riley. Through six games with the Eagles, Brown posted 29 total tackles, two tackles for loss and two passes defended. Even though Brown had a rough game against the Vikings, he’s still a starting-quality inside linebacker, something many teams can use. Per ESPN’s Adam Schefter, Brown figures to have multiple teams interested in his services as a free agent. Just don’t expect the Vikings to be one of them.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yahoo.com/zach-brown-kirk-cousins-eagles-vikings-release-232549897.html』

스포츠토토사이트-03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On Friday, I had a philosophical disagreement with my position coach that has led to my suspension,” Bennett told ESPN. “I apologize to my teammates for any distraction this may have caused.” Bennett’s position coach is defensive line coach Bret Bielema. The three-time Pro Bowler has played a limited role since being traded to the Patriots this offseason. He has played in all six New England games, starting one, posting 2 1/2 sacks and five total tackles on the season. Bennett, 33, started at least 10 games in each of his five prior seasons with the Seattle Seahawks and Philadelphia Eagles.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yahoo.com/reports-patriots-suspend-michael-bennett-for-conduct-detrimental-to-the-team-194203215.html』

스포츠토토사이트-04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And while he needs to be protected with safety help — he’s no burner — when you consider that the Ravens run a healthy amount of zone (unlike the Rams, who prefer man but used more zone to accommodate Peters) it’s a good fit. “To me, he’s one of the top corners in the league,” Ravens coach John Harbaugh said Wednesday. “He plays the way we play. When I say that, you know the coverages we play. You watch us every day. So, he fits in really well that way and gives us another weapon back there so we can do the things we want to do, defensively. That’s what I’m excited about.” Peters also brings discernible negatives to the table, but they’ll likely be negated due to the situation he now finds himself in. While he is not shy about sharing his opinion about the scheme or coaching — something that can be exacerbated by losing because he’s so competitive — the Ravens, at 4-2, are the early favorites to win the AFC North, so that risk should be mitigated. What’s more, Peters, 26, is also in a contract year, which means the Ravens could dangle the possibility of a new contract this offseason in front of him as an additional motivator, even if they have no intention of fulfilling it. Safety Earl Thomas, a respected, strong and accomplished locker room voice, could help indoctrinate Peters into the Ravens’ culture. Peters cares about football and winning, a trait they both share, and Peters will get a chance to see how much the game matters to Thomas this weekend, when the Ravens travel to Seattle to face Thomas’ old team, the Seahawks. I’d bet on the super-intense Thomas — who flipped the Seahawks’ sideline the bird while being wheeled off the field after a season-ending injury last October — recording an interception, forced fumble or fumble recovery this weekend, just like I’d bet on Peters doing the same when the Ravens travel to Los Angeles to face Peters’ former team, the Rams, on Nov. 25.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yahoo.com/marcus-peters-fit-with-ravens-looks-to-be-better-than-his-stint-with-rams-032227447.html』

스포츠토토사이트-05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It’s surprising there aren’t more injuries like the one Patrick Mahomes suffered on Thursday night. Mahomes sneaked forward on fourth-and-1 against the Denver Broncos. Mahomes got the first down, and in the pile of bodies he suffered a dislocated kneecap. The Chiefs kept possession and lost the MVP of the league for the rest of the game, and perhaps longer. The Chiefs will have a definitive answer on Mahomes’ status when more tests are done. There were no shortage of people on social media who were expressing outrage over Chiefs coach Andy Reid calling for the face of the franchise — and arguably the entire NFL — to burrow under multiple 300-pound men to gain a yard. Mahomes entered the game battling an ankle injury that has limited his mobility for several weeks. Reid, who said the sneak was a called play and not an audible, said he had no regrets. “Not too many people get hurt on sneaks,” Reid said after the Chiefs’ 30-6 victory. “It’s a freak thing. It happens.” That may be the fair way to look at it, but it won’t ease the minds of Chiefs fans and fantasy players who watched as Mahomes had his kneecap put back into place on the field.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yahoo.com/was-chiefs-coach-andy-reid-wrong-to-call-a-quarterback-sneak-with-mvp-patrick-mahomes-043434456.html』

스포츠토토사이트-06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FC안양은 26일 홈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안산 토토사이트와 마지막 홈경기를 치른다. 양팀의 승점은 2점차. 안산이 3위, 안양이 4위다. 안양은 이번 경기 승리로 홈에서 유종의 미를 장식하며 3위 탈환을 노리고 있다. K리그2 준플레이오프는 3위 팀의 홈에서 열리고, 무승부일 경우 3위 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3위 자리를 놓고 벌어지는 안양과 안산의 고지전이 이번 라운드에서 가장 큰 빅매치다. 안양은 2연패 부진에 빠져있지만, 지난 맞대결에서 멀티골을 터뜨린 조규성에 기대를 걸고 있다. 희망 버리지 않은 부천 부천FC는 최근 2연승을 기록하며 4위 안양과의 승점 차이를 6점으로 좁혔다. 아직 3경기가 남아 있기에 승점 9점을 따고 안양의 경기 결과를 지켜보면, 준플레이오프행 티켓이라는 선물을 주어질 수도 있다. 그러기 위해서는 자력으로 3경기 승리를 만들어야 한다. 부천은 아산 무궁화-서울 이랜드-수원FC와 대결하는데 세 팀 모두 상대적으로 전력이 강하지 않은 팀이다. 아산을 상대로는 올시즌 1승1무1패를 기록햇지만, 아산이 최근 10경기 1승 뿐이다. 이랜드와 수원을 상대로는 올시즌 강했다. 희망이 있다. 정재희와 이동준의 도전 전남 드래곤즈 정재희는 올시즌 8개의 도움으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 안산 장혁진과 동률이지만, 경기 수 대비 도움이 많아 1위다. 정재희는 부산전에서 도움을 추가해 타이틀 획득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겠다는 각오다. 전남과 맞대결을 벌이는 부산 이동준은 10골 7도움을 기록중이다. 이동준이 남은 3경기에서 도움 3개를 추가하면 한 시즌 10-10 클럽 가입이 가능하다. 일단 토토사이트에서 도움을 추가해야 남은 두 경기 부담이 줄어들 수 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ports.chosun.com/news/news.htm?id=201910260100209150014602&ServiceDate=20191025』

스포츠토토사이트-07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The San Francisco 49ers have won all eight of the games they've played this season but they did suffer a significant loss in their latest victory. Linebacker Kwon Alexander, the team's prized offseason free-agent addition, suffered a torn pectoral in Thursday night's win against the Arizona Cardinals, a source told ESPN's Adam Schefter on Friday afternoon. Alexander is expected to miss the rest of what is shaping up as a season full of potential for the Niners. Alexander suffered the injury late in Thursday's win and was declared out for the rest of the game soon after getting to the sideline. After the game, Niners coach Kyle Shanahan said Alexander would have an MRI on Friday morning but suggested that the fear was a pectoral injury. In the locker room, Alexander seemed to be in good spirits, did not have his arm in a sling and was able to offer at least some range of motion when talking with team medical personnel. Despite some initial optimism based on that, Shanahan and the Niners remained concerned until the MRI results came in. Shanahan had a conference call with Bay Area media Friday morning while Alexander and tight end George Kittle were getting MRIs. Kittle suffered knee and ankle injuries against the Cardinals and played through them for most of the game before sitting out the final few drives. During the call, Shanahan was optimistic that there'd be good news on Kittle but not so much when it came to Alexander. "Kwon's been great for us this year on the field and as a leader," Shanahan said Friday morning. "I'm a lot more nervous about the MRI coming back today. "He's been a great addition for us. It's going to be a tough loss. Hopefully it's not for the whole season, but if it is, we'll deal with it. I'm really hoping it's not." With the tests confirming Shanahan's worst fears, the Niners will now be without a player who had quickly become one of their emotional leaders in addition to adding some much-needed speed and athleticism to the linebacker corps. In most of eight games, Alexander had 34 tackles, an interception, a half of a sack, a forced fumble and four passes defended. "Every time you have a guy go down, you're very worried for him," DeForest Buckner said. "The best thing that Kwon can do for us and himself right now is to get healthy and figure out what's going on." The 49ers will turn to rookie Dre Greenlaw to fill the large void left behind. Greenlaw stepped in for Alexander against Arizona after moving to Alexander's "WILL" linebacker spot from his usual spot at "SAM" linebacker. Greenlaw finished with three tackles and had his first career sack. Veteran Mark Nzeocha would likely step in to Greenlaw's spot at "SAM" with Azeez Al-Shaair offering depth. Shanahan said practice squad linebacker Elijah Lee could get promoted to offer additional help. While the Niners must deal with losing Alexander, they are expecting better news on Kittle. Early in Thursday's game, Kittle took a helmet to his left knee and briefly departed before returning. After the game, he didn't seem too concerned that he had a serious injury.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espn.co.uk/nfl/story/_/id/27983186/source-49ers-lb-kwon-alexander-season-torn-pectoral』

스포츠토토사이트-08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한국이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SR)에서 대만을 꺾어도 도쿄올림픽 출전권 경쟁은 끝까지 봐야 한다. 한국은 12일 오후 7시 일본 지바현 조조 마린스타디움에서 대만과 슈퍼라운드 2차전을 치른다. 조별리그와 슈퍼라운드 합산 성적 2승을 올린 한국은 2패를 당한 대만을 따돌리면 올림픽 출전권 획득 경쟁에서 절대 유리한 고지에 선다. 다만, 올림픽 출전권을 완전히 확보한 건 아니다. WBSC는 이번 대회 슈퍼라운드 성적에 기반해 아메리카대륙 1위와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1위에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1장씩 준다. 슈퍼라운드는 결승과 동메달 결정전을 모두 포함한다. 아메리카대륙 1위는 미국과 멕시코가 다툰다. 한국은 대만과 호주(3패)와 아시아 대표 자리를 놓고 싸운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001&aid=0011206853』

스포츠토토사이트-08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정근우는 스포츠조선과의 통화에서 "어디서든지 불러주시면 감사할 따름이다. 지명해주신 LG 구단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6년 간 한화 팬들의 성원에 정말 감사드린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지 못한 부분도 참 죄송하다. 그동안 많은 기회를 주신 한용덕 감독께도 감사하고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새 둥지를 튼 LG에서의 각오에 대해서는 "포지션은 지금 내가 언급할 부분은 아니지만 이번 한화의 서산 마무리훈련 땐 외야 수비에만 집중했다. 필요하다면 내야 글러브도 준비하겠다. 언젠가는 2루에 재도전해보고 싶다는 생각도 했다. 좋은 선후배들과 서로 격려하며 선의의 경쟁을 하고 싶다"며 "LG가 나를 뽑은 이유가 있을 것이다. 미력하나마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ports.chosun.com/news/utype.htm?id=201911210100165380011174&ServiceDate=20191120』

스포츠토토사이트-09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KT 소닉붐이 4쿼터 멀린스와 양홍석의 맹활약에 대역전극을 만들었다. KT는 1일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SK 나이츠와 홈 맞대결에서 85-77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KT는 8승 9패로 울산현대모비스를 제치고 7위에 올라섰으며, SK는 패했지만 12승 5패로 1위 자리를 굳건히 했다. KT는 바이런 멀린스가 26득점(15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팀 공격을 주도했고, 그 뒤를 김영환이 15득점(2리바운드)이 이었다. 또한 4쿼터에는 양홍석(14득점 4리바운드 3어시스트)이 맹활약을 펼쳤다. 경기 초반 양 팀은 팽팽한 흐름을 펼쳤다. SK는 애런 헤인즈와 최준용을 앞세워 득점을 쌓아갔고, 반면 KT는 경기 초반 골 밑과 외각에서 여러 차례 공격을 펼쳤으나 좀처럼 득점을 뽑아내지 못했다. 하지만 KT는 바이런 멀린스를 투입하면서 공격에 활기가 생기기 시작했고, SK를 턱밑까지 추격하는 듯했다. 그러나 끝까지 리드를 빼앗기지 않은 SK가 16-18으로 앞선 상황에서 1쿼터가 끝났다. KT는 2쿼터에도 1쿼터 후반의 기세를 이어가며 활발한 공격을 펼쳤다. 특히 허훈이 외각에서 3점 슛을 성공시키며 동점을 만들기도 했다. 하지만 SK는 탄탄한 수비 리바운드와 속공을 앞세워 2쿼터 막판 김선형-최부경-안영준이 연속 득점을 뽑아냈며 36-43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3쿼터 초반 SK는 최성원과 안영준이 각각 차례로 스틸로 턴오버에 성공하며 연속 득점을 쌓으며 흐름을 이어갔다. KT도 당하고 있지 만은 않았다. 멀린스가 공격 리바운드 성공 이후 득점에 성공했고, SK 김민수의 파울로 얻은 자유투 두 개까지 집어넣으며 SK를 추격했다. 그러나 SK는 3쿼터 막판 김선형과 최준용의 득점을 앞세워 53-61으로 리드를 이어갔다. 대역전극은 4쿼터에 나왔다. 초반부터 양홍석이 3점 슛과 상대 파울로 얻은 자유투를 모두 성공시켰고, 멀린스까지 가세하며 기세를 탔다. 계속해서 KT는 김영환이 속공까지 성공시켜 66-65로 경기를 뒤집었다. 연이어 공격이 성공하자 수비에서도 탄탄한 모습을 보인 KT는 SK의 속공을 막아내며 차곡차곡 점수를 쌓아 나갔고, 대역전승을 거뒀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50&aid=0000058430』

스포츠토토사이트-10

스포츠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울산 현대의 외인 미드필더 믹스는 다음시즌 우승 재도전을 위해 붙잡아야 하는 선수로 분류된다. 올해 MVP를 수상한 김보경(13골 9도움)에 비해 공격 포인트(6골 2도움)는 적지만, 중원에서 공격을 풀어가고 볼을 간수하는 능력은 '대체불가'라는 평가를 받는다. 지난 1일 포항 스틸러스와의 K리그1 최종전에서 울산이 충격적으로 1대4로 패해 전북 현대에 역전 우승을 허용한 원인 중에는 믹스의 누적경고 결장이 컸다는 분석도 있다. 울산은 같은 날 강원FC를 제압한 전북 현대에 다득점 1점차로 우승을 내줬다. 지난시즌 중반 맨시티에서 1년 임대로 울산에 입단한 믹스는 지난 7월 긴 협상끝에 임대기간을 연장했다. 계약이 이달 종료돼 일단 원 소속구단으로 돌아가야 한다. 지난 2일 K리그 시상식에서 만난 믹스는 "일단 가족들과 노르웨이로 휴가를 떠날 계획이다. 그다음 울산과 다음시즌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볼 생각이다. 지금은 이 두 가지만 정해졌다"고 말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ports.chosun.com/news/news.htm?id=201912050100030240001792&ServiceDate=20191204』

토토사이트 뉴스

토토사이트-01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연장 승부 끝에 석패한 SK 염경엽 감독은 투구수 토토사이트를 채우지 않은 에이스 김광현을 조기 강판한 것에 이같이 설명했다. 염 감독은 14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키움과 플레이오프(PO) 1차전에서 5이닝까지 92개 공을 던지면서 5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 투구를 한 김광현을 마운드에서 내렸다. 이후 키움과 팽팽한 불펜 싸움을 벌이다가 연장 11회에 결승타를 허용, 0-3으로 져 1차전을 내줬다. 염 감독은 경기 후 “김광현이 왼쪽 엄지발가락이 까졌다. 조금 더 끌고가고 싶었는데 교체하게 됐다”며 “발가락 까친 이후 (제대로 받쳐주지 못해서) 구속도 조금 줄었더라”고 설명했다. 그는 “양 팀 모두 좋은 투수전을 했는데 우리가 마지막 투수 싸움에서 밀린 것 같다. 또 훈련하면서 타격감이 나쁘지 않았는데 쉬어서 그런지 (실전) 감각이 떨어졌더라”면서 패인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1점 승부라고 생각했는데 점수가 나오지 않아서 너무나 아쉽다. 점차 좋아지리라고 본다. 내일 경기 잘 준비하겠다”고 했다. 2차전에서 앙헬 산체스를 선발로 내세운 그는 “타순도 일부 조정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날 김광현 이후 김태훈~서진용~정영일~하재훈 등 9회까지 불펜 토토사이트에게 1이닝씩 맡겼다. 그는 “불펜진이 1년간 (1이닝씩 던지는 것에) 익숙하다. 포스트시즌이라고 해서 바꾸는 것보다 이전에 좋았기 때문에 변화를 주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te.com/view/20191014n44104 』

토토사이트-02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키움 히어로즈와 SK 와이번스는 10월 15일 SK 행복드림구장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2차전 경기를 갖는다. 키움 장정석 감독은 2차전에 서건창-김하성-이정후-박병호-샌즈-김웅빈-김규민-이지영-김혜성의 라인업을 가동한다. 박병호에 대해서는 "단순 타박 진단을 받았다. 다행히 큰 문제는 없다"고 밝혔다. 샌즈에 대해서는 "무릎이 좋다고 말할 수는 없다. 통증을 느끼고 있지만 책임감을 갖고 경기에 임하려고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지영의 출전에 대해서는 "스태프들과 이야기를 많이 했다. 고민을 많이 했다. 최원태와 주효상이 호흡을 더 많이 맞춰왔기 때문에 고민을 했다. 하지만 최원태와 주효상 모두 포스트시즌 경험이 많지 않기에 이지영의 경험을 얹어주기로 했다. 이번 플레이오프는 전 경기 이지영이 선발 마스크를 쓸 것이다"고 말했다. 장정석 감독은 이지영에 대해 "시즌 때 많이 체력을 아껴놓았다. 시즌 때와 또 다른 토토사이트 모습이다. 경험을 가진 선수의 힘을 느꼈다. 어제 공을 40개 정도는 던지게 한 것 같다. 경험에서 나온 노하우가 아닌가 싶다. 믿음직스럽다"고 칭찬했다. SK 주자들을 묶는 것에 대해서는 "각 파트 코치들과 많은 대화를 하고 있다. 각 파트에서 정말 많은 준비를 했고 호흡이 잘 맞았던 것 같다"고 돌아봤다. 투수 14명을 엔트리에 넣은 장정석 감독은 "포스트시즌을 준비하며 분석팀에게 굉장히 많은 자료를 받았다. 상대가 약점을 갖고 있는 부분을 파고들어가는 것이다. 그 역할을 할 수 있는 선수들을 골랐다. 더 넣고 싶은 선수들도 있었다. 모두가 출전할 수 있는 포스트시즌을 생각했다"고 말했다. 장정석 감독은 "시즌 때는 이닝 책임제로 불펜을 운용했다. 두 명을 동시에 몸을 풀게하지 않았다. 한 명만 풀고 그 선수가 올라왔다"며 "하지만 이번 포스트시즌은 아니다. 2명씩 몸을 풀 수도 있다는 것을 미리 이야기 해뒀다. 시즌의 경험이 도움이 되는 것 같다. 몸을 풀 때 어느 타순에 나갈 것이라는 것은 선수들에게 지시를 해둔다"고 언급했다. 조상우에 대해서는 "오늘도 상황이 된다면 조상우가 2번째 투수로 나올 수도 있다. 어제도 등판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경험이 적은 불펜투수들도 호투하는 것에 대해서는 "특별한 주문을 한 것은 없다. 선수들이 2-3시즌을 치르며 자신감이 붙은 것 같다. 불안감도 있었지만 생각 외로 토토사이트들이 잘 해주고 있다. 불펜에서도 코치들이 잘 지도해주고 있다"고 말했다. 브리검의 견제에 대해서는 "견제 욕심을 줄였으면 한다. 견제로 잡으려는 욕심이 크고 폭투도 잘 나온다. 어제는 정확히 간 덕분에 아웃이 나왔지만 견제는 견제로 끝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te.com/view/20191015n33484』

토토사이트-03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워싱턴 내셔널스가 시리즈 싹쓸이 승리를 거두며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했다. 워싱턴은 16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4차전에서 7-4로 이겼다. 워싱턴은 1차전 2-0, 2차전 3-1, 3차전 8-1 승리에 이어 4차전까지 연달아 잡으면서 토토사이트로 월드시리즈행 티켓을 잡았다. 1969년 몬트리올 엑스포스로 창단한 이후 첫 월드시리즈 진출이다. 선발 싸움에서 압도했다. 워싱턴 선발투수 패트릭 코빈은 5이닝 4피안타(1피홈런) 3볼넷 12탈삼진 4실점을 기록하며 개인 포스트시즌 통산 첫 승을 챙겼다. 세인트루이스 선발투수 다코타 허드슨은 ⅓이닝 5피안타 1볼넷 7실점(4자책점)에 그치며 패전을 떠안았다. 1회말 대거 7점을 뽑으면서 승기를 잡았다. 무사 2, 3루 기회에서 앤서니 렌던이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1-0 선취점을 뽑았고, 후안 소토가 좌익수 쪽 적시 2루타를 날려 2-0으로 앞서 나갔다. 이어진 1사 만루 기회에서는 빅터 로블스와 얀 고메스의 적시타가 연달아 터져 5-0까지 거리를 벌렸다. 세인트루이스가 다코타를 내리고 아담 웨인라이트로 마운드를 바꾼 가운데 2사 2, 3루에서 터너가 좌익수 쪽 2타점 적시타를 날려 7-0으로 달아났다. 순항하던 코빈은 4회초 2사 후 야디어 몰리나에게 일격을 당했다. 중월 홈런을 얻어맞아 7-1로 쫓겼다. 5회초에는 볼넷 2개와 안타 하나를 허용해 무사 만루 위기에 놓였다. 토미 에드먼이 2루수 땅볼로 물러날 때 3루 주자 해리슨 베이더가 득점해 7-2가 됐고, 호세 마르티네스에게 2타점 적시 2루타를 얻어맞아 7-4까지 좁혀졌다. 6회부터 남은 4이닝은 불펜진이 무실점으로 버티면서 '가을 좀비' 토토사이트의 추격을 뿌리쳤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te.com/view/20191016n18590』

토토사이트-04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이강인이 10개월 만에 시장가치가 두 배로 뛰었다. 감독 교체 뒤에 출전 시간이 보장된 결과로 보인다. 토토사이트는 발렌시아의 보석이다. 연령별 카테고리를 밟으며 성장했고, 2018-19시즌 스페인 코파델레이(국왕컵)에서 발렌시아 구단 최초 동양인 1군 데뷔에 성공했다. 2019년 1월, 바이아웃 8000만 유로(약 1051억 원)에 1군 승격까지 해냈다. 그러나 마르셀리노 감독 전술과 거리가 멀었다. 마르셀리노 감독은 4-4-2 포메이션에 측면 미드필더로 이강인을 활용했다. 나이가 아직 어리지만, 측면보다 공격형 미드필더에서 더 빛을 발하는 선수였다. 여름 이적 시장에서 완전 이적을 타진했지만 불발됐다. 발렌시아 고위층은 이강인을 미래로 점찍었는데, 공교롭게도 마르셀리노 감독이 경질된 뒤에 출전 시간이 늘었다. 셀라데스 감독은 이강인을 선발과 교체로 활용했다. 17일 스페인 매체 ‘엘데스마르케’에 따르면 시장가치도 수직 상승했다. 지난달에 2000만 유로(약 262억 원)를 달성하면서 몸값이 두 배로 뛰었다. 10개월 반 만에 1000만 유로에서 2000만 유로가 된 것이다. 이강인은 2001년생 어린 유망주다. 1군에서 장점을 올리고 단점을 보완해 주전 토토사이트에 합류한다면, 시장가치는 앞으로 더 크게 뛸 가능성이 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te.com/view/20191017n27267』

토토사이트-05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이승우(21·신트트라위던)의 벨기에 프로축구 데뷔전이 또 미뤄졌다. 이승우는 21일(한국시각) 벨기에 브뤼셀의 로토파크에서 열린 토토사이트와의 2019~2020 주필러리그(1부리그) 11라운드 원정 경기 명단에서 제외됐다. 정규리그에서만 6경기째다. 이승우는 더 많은 출전기회를 잡기 위해 8월 말 이탈리아 베로나에서 벨기에 신트트라위던으로 이적했다. 하지만 출전 기회를 잡지 못하고 있다. 처음에는 비자 문제가 발목을 잡는 것으로 보였지만 행정 절차가 완료된 이후에도 컵대회 소집에서 제외됐다. K리거 출신인 베트남 출신의 팀 동료 콩푸엉이 명단에는 포함된 바 있어 대조를 보인다. 상황이 좋지 않자 이승우 자신도 인스타그램 계정까지 닫으면서 절치부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트트라위던 공식 에스엔에스는 A매치 기간 대표팀에 차출되지 않은 선수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팀 훈련 사진을 공개했다. 구슬땀을 흘리며 훈련에 몰두하는 이승우의 모습도 함께 보였다. 이승우는 최근 국가대표팀에 뽑히지 않아 동료들보다 체력적으로 여유가 있었다. 하지만 이날까지 주필러리그 6경기와 컵대회 1경기에서 기회를 잡지 못했다. 현지 매체에서는 이승우의 ‘태도’를 결장 원인으로 꼽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토토사이트가 성실하지 못한 모습 때문에 훈련에서 제외됐다는 것이다. <연합뉴스>는 “10대 시절 바르셀로나에 있었다는 것이 성공을 보장해주지는 않는다. 이승우가 아직 과거에 머물러 있는 것 같다”라는 ‘풋볼 벨기에’의 보도를 전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www.hani.co.kr/arti/sports/soccer/913931.html』

토토사이트-06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England put on one of the great Rugby World Cup performances to stun two-time defending champion New Zealand 19-7 and book its place in the final for the first time since 2007. From the very first whistle, those in white proved too strong, too fast and too skillful as the All Blacks wilted under 80 minutes of intense, brutal England pressure. It was the first time England had ever beaten New Zealand in a World Cup match, ending the All Blacks' record 18-match winning streak in the competition, a run stretching back to 2011. The winner of Sunday's second semifinal between Wales and South Africa awaits England in the final. "It's a big game, it's a World Cup semifinal against the All Blacks, the biggest game you can get at this stage," victorious captain Owen Farrell told ITV. "We felt we prepared well and we started the game well. "All these big games, teams get physical, they go at each other from the off. We knew that was coming our way and we wanted to play that game, too. "We've got a number of ways of playing; we've got a big powerful pack and they can use the ball as well. It's brilliant to get there (final), it's brilliant to be a part of, we'll enjoy this win first but we'll make sure we prepare for that."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edition.cnn.com/2019/10/26/sport/england-new-zealand-all-blacks-rugby-world-cup-spt-intl/index.html』

토토사이트-07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플레이가 갈수록 좋아졌고 팀은 하루하루 더욱 강한 팀으로 거듭났다. 몇몇 고등학교 토토사이트들이 모여 만든 갱생고교는 새롭게 탄생한다(更生)는 팀 이름답게 점점 강해지면서 올해 경향신문 주최 대회 최강팀이 됐다. 갱생고교는 3일 경기 고양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불도끼와 함께 하는 2019 경향신문 사회인야구대회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라이벌 나인 베이스볼을 9-4로 제압했다. 2주 전 고양 가을야구에서 우승한 갱생고교는 올해 경향신문 주최 대회 정상에 오른 4개 팀만 출전한 왕중왕전 우승컵도 들어올렸다. 반면 고양 가을야구 결승전에서 갱생고교에 역전패한 나인베이스볼은 설욕에 실패해 2개 대회 연속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갱생고교는 나인 베이스볼 선발투수 박중현의 투구를 효과적으로 공략했다. 박중현은 사이드암으로 슬라이드를 주무기로 하는 투수다. 갱생고교는 박중현의 변화구를 집중적으로 노렸다. 갱생고교는 박중현에게 안타 5개, 사4구 5개를 얻어내며 6점을 뽑았다. 갱생고교 반하늘 감독은 “박중현은 밴더스라는 팀에서 토토사이트와 함께 뛰고 있다”며 “투구 특징을 잘 알고 타자들이 잘 쳤다”고 자평했다. 갱생고교는 수비에서도 에러를 하나도 범하지 않을 정도로 완벽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44&aid=0000640294』

토토사이트-08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Alvaro Morata was expected to light up the Premier League after being considered by the likes of Manchester United and Chelsea, with the latter signing him up too. It is fair to say that things didn’t quite go to plan. An injury hit spell at the Blues resulted in Morata being dropped from the Spain squad, and the constant media pressure and scrutiny became too much to handle for the talented Spaniard. Finally, his miserable run at Chelsea was ended when Atletico Madrid came calling, and the rest is history. Morata has exceeded expectations since making a move back to La Liga, and he has now spoken out about his troubled time in England.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foxsportsasia.com/football/la-liga/1198255/alvaro-morata-reveals-why-he-left-chelsea-after-troubled-spell/』

토토사이트-09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SK가 팀 에이스 김광현(31·SK)의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허가한다. 김광현은 조만간 포스팅시스템(비공개경쟁입찰)을 통해 MLB의 문을 두들긴다. SK는 22일 최종 회의를 거쳐 김광현의 MLB 도전을 허가하고, 이를 선수에게도 최종 통보했다. 그간 팀 성적과 팬들의 여론 사이에서 고민하던 SK는 결국 선수와 팬들의 의사를 존중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SK는 22일 오후 호주 캔버라에서 유망주캠프를 진행하던 코칭스태프에게도 이같은 구단의 결정을 전달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77&aid=0000219786』

토토사이트-10

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Jordan Spieth’s position at 44th in the world is not alarming when placed in the context of certain others. Jason Day is 31st on the same list, Sergio García has slipped to 35th and Bubba Watson is 41st. Nonetheless the scale of Spieth’s arrival into professional golf – whereby he won two majors in 2015 and added the another two years later – means his subsequent tribulations remain worthy of attention. The last of Spieth’s 11th main tour victories was the Open Championship of 2017. “I’ll probably be better than I ever was because of it and have better perspective as well,” Spieth says of his recent struggles. The next week will sting for Spieth, just as it will serve as an indicator of how far his star has fallen. He did not secure automatic qualification for the USA’s Presidents Cup team and was not a back-up pick either, meaning this weekend’s Hero World Challenge will conclude his 2019 while friends and colleagues fly to Melbourne. “It will be tough for me at home,” he says. “I’ll try and just get away while the tournament’s going on because you never want to miss those events when you’ve been a part of them for a number of years. “When it’s being played without being there? That will be where I’ll probably say: ‘I took it for granted.’ I’ll certainly work my butt off not to miss one of these again. I always liked the lead-in and the playing practice rounds together, preparing to be a team representing your country. Yeah, it’s tough.” Spieth’s diligence has never been in question. He has admirable perspective on life but when asked how his toils have impacted upon him, technicality is the theme. “I’m hitting shots and I’m like: ‘Something feels off and I can’t quite figure it out,’” the 26-year-old adds. “That’s been the toughest part for me because I know when I’m in control, I will put myself in position. I have the confidence mentally when I’m in control of the mechanical side of things to win out here and to contend week in and week out.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theguardian.com/sport/2019/dec/06/jordan-spieth-get-away-usa-presidents-cup-royal-melbourne』

메이저토토사이트 뉴스

메이저토토사이트-01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지난 시즌 팀 창단 후 첫 봄배구를 즐기며 ‘V리그 돌풍의 주역’으로 떠올랐던 토토사이트가 새 시즌 쾌조의 스타트를 끊었다. 첫 경기를 완승으로 장식하며 2년 연속 돌풍을 예고한 것이다. 우리카드는 1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화재와의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1라운드 원정 개막전에서 세트스코어 3-0(25-14, 25-17, 25-22)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는 먼저, 우리카드의 신영철 감독이 집중훈련을 시켰다는 강력한 서브와 안정적인 리시브가 눈에 띄었다. 1세트에서 우리카드의 리시브 효율은 63.64%에 달했다. 안정된 리시브는 범실의 개수를 줄였고 총 범실 11개로 삼성화재보다 10개나 적은 수치를 기록했다. 펠리페, 또 다른 ‘효자용병’? 지난 시즌 우리카드 돌풍의 주역에는 외국인선수 아가메즈가 차지하는 지분이 절대적이었다. 아가메즈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31경기에서 873득점(2위), 공격 성공률 55.3%(2위), 오픈 공격 51.9%(2위) 등 각종 공격지표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며 우리카드의 공격을 주도했다. 재계약은 당연한 결과였다. 하지만 이번 시즌 개막을 앞두고 아가메즈는 허리디스크 파열 진단을 받으며 팀을 떠났다. 이어 영입한 제이크 토토사이트는 리그 적응 문제로 교체 됐고, 우리카드는 지난 시즌 KB손해보험에서 뛰었던 펠리페를 영입했다. 공격의 핵이었던 아가메즈의 이탈로 이번 시즌 우리카드의 전력 약화가 우려 됐다. 그러나 펠리페가 시즌 첫 경기에서 양 팀 최다 득점인 23득점과 57.14% 높은 공격 성공률을 기록하며 우려를 지워냈다. 물론 늦게 교체된 만큼 세터 노재욱과 호흡을 맞출 시간이 부족했던 만큼 다소 아쉬운 장면도 연출됐다. 이에 신영철 감독은 “세터와의 호흡은 아직 70%정도이며, 세터 토스는 기본적으로 빠르게 가야 하지만 공격수 스타일에 따라 맞춰 줘야한다”고 설명했다. 펠리페의 느린 스윙에 빠른 토스를 구사하는 노재욱이 속도를 잘 맞춰준다면 충분히 더 좋은 공격력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견고해진 중앙벽 우리카드는 지난 5월 KB손해보험과의 3:3 트레이드를 통해 센터 박진우와 구도현, 레프트 김정환을 내주고, 센터 하현용과 이수황, 레프트 박광희를 영입했다. 2014-2015시즌 V리그 베스트7에 올랐던 국가대표 출신 센터 박진우를 내주고 노장 하현용을 영입한 것에 대해 적지 않은 비판의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하지만 하현용은 우리카드의 약점으로 지적되던 중앙을 탄탄하게 보강했다. 앞서 순천에서 열린 KOVO컵 대회 내내 우리카드의 중앙을 견고하게 지켰고, 개막전에서도 변함없는 기량을 선보이며 토토사이트의 기대를 충족시켰다. 이수황은 시즌 첫 경기에서 나경복과 각각 10득점을 올리는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하현용과 좋은 호흡을 과시하며 주특기인 속공으로만 7득점을 올리며 경기를 수월하게 풀어갔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news.zum.com/articles/55598323?c=05&sc=39&t=t』

메이저토토사이트-02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평양에서 열리는 역사적인 남북전의 최전방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과 황의조(보르도)가 맡았다.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15일 오후 5시30분 북한 평양 토토사이트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의 2022년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3차전 원정경기에서 손흥민과 황의조를 선발로 배치했다. 둘은 일본 J리그에서 뛰고 있는 나상호(FC도쿄)와 함께 북한의 골망을 노린다. 이재성(홀슈타인 킬)과 황인범(밴쿠버), 정우영(알 사드)가 중원을 꾸린다. 김진수(전북),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민재(베이징 궈안), 김문환(부산)은 수비 포백라인을 구축했다. 골키퍼는 김승규(울산)다. 반면 북한은 한광성(유벤투스), 박광룡(장크트푈텐) 등 유럽파와 J리그에서 뛰는 리영직(도쿄 베르디), 레바논전에서 멀티골을 넣은 정일관 등을 내세웠다. 남북 남자 축구대표팀이 북한에서 맞붙는 것은 1990년 10월11일 친선전 이후 29년 만이다. 당시 한국은 김주성이 선제골을 넣었지만 윤정수와 탁영빈에게 골을 내줘 1-2로 졌다. 북한은 FIFA 랭킹 113위의 약체다. 한국은 37위다. 북한과 역대전적에서도 총 16전 7승8무1패로 한국이 절대적으로 우세하다. 가장 최근 경기는 지난 2017년 12월 12일 일본 토토사이트에서 열린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컵 경기다. 당시 한국은 북한 수비수 리영철의 자책골로 1-0 신승을 거뒀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news.zum.com/articles/55617216?cm=news_section_top&r=1&thumb=1』

메이저토토사이트-03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15일 밤,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 축구 팬들은 아주 요상한 경기를 보았다. 중계방송이 되지 않았으니 정확히 말하면 요상한 경기를 '토토사이트'로 읽었다. 가뜩이나 눈으로 확인할 수 없어 불빛 없는 터널 속을 더듬거리듯 지켜봤던 경기였는데 이해하기 힘든 배경이 나와 상상력을 더 자극시키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지난 15일 오후 북한 평양의 김일성 경기장에서 열린 북한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조별리그 H조 3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한국은 북한과 함께 나란히 2승1무를 기록했으나 골득실 +10으로 +3의 북한을 제치고 1위를 유지하게 됐다. 지아니 인판티노 FIFA 회장이 직접 전세기를 타고 평양으로 날아올 정도로 안팎의 관심이 뜨거웠던 경기다. 그런데 정작 경기장은 썰렁했다. 형식적 표현이 아니라 진짜 적막했다. 예고된 대로 이날 경기는 전파를 타지 못했다. 한국 취재진과 중계팀의 방북을 불허했던 북한은 외신 기자들의 출입도 막았다. 때문에 한국 팬들은 복잡한 단계를 거친 '문자'에 의존해야했다. 평양에 있는 AFC의 경기감독관이 AFC 본부가 있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로 상황을 전달하면 말레이시아에서 서울의 축구협회 직원에게 전달하고 그것을 출입기자단에게 다시 알려주는 식이었다. 예상치 못한 일도 있었다. 이날 김일성 경기장에는 일반 관중이 전혀 없었다. 공식 기록지에는 관중 100명이 적혔으나 VIP들과 진행요원, 안전요원 등만 합쳐도 그 정도는 나온다. 대한축구협회 측도 알지 못했던 사실이다. 협회 관계자는 "경기 전날 양팀 매니저 미팅 때 남북전 때 김일성 경기장을 찾을 현장관중을 약 4만명 선으로 예상했었다"며 돌발 상황이었다는 뜻을 전했다. 인판티노 FIFA 회장도 1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역사적인 경기에 팬들이 경기장을 가득 메우는 모습을 보고 싶었으나 팬들이 없어 실망했다"면서 "생방송과 관련한 문제 그리고 해외 언론에 대한 접근 방식 등도 놀라웠다"고 지적했다. AFC도 "사전에 조율된 사항이 아니다"면서 "입장권 판매를 포함한 홈 경기의 마케팅권리는 주최국 토토사이트에서 가지고 있다. AFC에서는 문제 삼을 이유가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여러모로 북한축구협회의 독단적 결정으로 보이는데, 이를 두고 해석이 분분하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news.zum.com/articles/55644193?cm=news_section_top&r=1&thumb=1』

메이저토토사이트-04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프로배구 여자 선수들이 "우리는 랠리를 지켜보는 재미가 있다"며 토토사이트에 비해 인기가 결코 뒤지지 않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6개 구단 감독과 각 팀 대표 선수들은 17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에서 도드람 2019-20 V-리그 여자부 미디어데이에서 새 시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여자배구는 오는 19일 오후 4시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V-리그 흥국생명과 도로공사의 개막 경기를 시작으로 6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이번 시즌 여자배구의 여러 변화 중 가장 눈에 띄는 건 경기일이다. 지난 시즌 수, 토, 일요일에 경기를 했던 여자배구는 이번 시즌엔 화, 수, 목, 토, 일요일에 경기를 펼친다. 이에 따라 월요일을 제외하고 주 6일 경기를 펼치는 남자배구와 겹치는 날짜가 많아졌다. 여자배구의 주중 경기 시간은 지난 시즌과 같은 오후 7시로, 남자배구 주중 경기 시간과 같다. 최근 몇 년간 여자배구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지만 남자배구와 겹치는 경기일이 많아지면서 여자배구 관중수와 시청률이 지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왔다. 프로배구 여자 선수들이 "우리는 랠리를 지켜보는 재미가 있다"며 남자배구에 비해 인기가 결코 뒤지지 않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6개 구단 감독과 각 팀 대표 선수들은 17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에서 도드람 2019-20 V-리그 여자부 미디어데이에서 새 시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여자배구는 오는 19일 오후 4시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V-리그 흥국생명과 도로공사의 개막 경기를 시작으로 6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이번 시즌 여자배구의 여러 변화 중 가장 눈에 띄는 건 경기일이다. 지난 시즌 수, 토, 일요일에 경기를 했던 여자배구는 이번 시즌엔 화, 수, 목, 토, 일요일에 경기를 펼친다. 이에 따라 월요일을 제외하고 주 6일 경기를 펼치는 남자배구와 겹치는 날짜가 많아졌다. 여자배구의 주중 경기 시간은 지난 시즌과 같은 오후 7시로, 남자배구 주중 경기 시간과 같다. 최근 몇 년간 여자배구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지만 남자배구와 겹치는 경기일이 많아지면서 토토사이트 관중수와 시청률이 지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왔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news.zum.com/articles/55673148?c=05&sc=39&t=t』

메이저토토사이트-05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한국 축구의 현재 아이콘 손흥민(토트넘)이 축구계 최고 권위의 상인 '토토사이트' 최종후보 30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미래를 책임질 이강인(발렌시아)은 전 세계 21세 이하 선수들의 토토사이트 격인 코파 트로피 최종후보에 포함됐다. 토토사이트 시상식을 주관하는 프랑스의 축구 권위지 '프랑스 풋볼'은 22일(한국시간) 공식 SNS를 통해 2019년 토토사이트 최종후보 30인을 공개했다. 5명씩 짝을 이뤄 총 6번에 걸쳐 발표됐는데 손흥민은 버질 반 다이크. 피르미누(이상 리버풀), 베르나르두 실바(맨체스터 시티),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와 함께 묶였다. 한국 선수가 토토사이트 최종후보에 포함된 것은 2002년 설기현(당시 안더레흐트/벨기에), 2005년 박지성(당시 아인트호벤/네덜란드 및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에 이어 손흥민이 3번째다. 그러나 당시 최종후보 인원은 지금과 같은 30명이 아닌 50명이었다. 설기현과 박지성 모두 최종 득표에 실패했기에 손흥민이 '최초 득표'라는 이정표를 세울 수 있을지 관심이다.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린 손흥민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를 비롯해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앙투안 그리즈만(바르셀로나), 에당 아자르(레알 마드리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라힘 스털링(맨시티), 킬리앙 음바페(파리 생제르망)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면서 현재 위상을 재입증했다. 한편 지난해 수상자인 루카 모드리치(레알 마드리드)는 제외됐다. 전년도 트로피의 주인공이 다음해 최종후보에서 탈락한 것은 모드리치가 최초다. 부상으로 이렇다할 활약상을 보이지 못했던 브라질 축구의 에이스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망)도 빠졌다. 2019년 토토사이트 시상식은 오는 12월 2일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발렌시아의 이강인은 U-21 선수들의 발롱도르인 '코파 트로피' 최종후보 10인에 포함됐다. 코파 트로피는 지난해 처음 만들어졌는데, 초대 수상자는 프랑스의 음바페였다. 이강인은 지난 여름 폴란드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의 준우승을 이끌면서 대회 MVP를 상징하는 골든볼을 수상, 경쟁력을 입증했다. 지난 시즌까지 출전 자체가 힘들었던 발렌시아에서도 조금씩 입지를 넓혀 나가고 있다. 이강인은 세계 정상급 수비수로 발돋움한 마티아스 더 리흐트(유벤투스), '제2의 호날두'라 불리는 주앙 펠릭스(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등 쟁쟁한 이들과 함께 '미래 주역 10인'에 포함돼 가치를 빛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news1.kr/articles/?3749152』

메이저토토사이트-06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There were less than five minutes left in the fourth quarter Sunday, and the Los Angeles Lakers were up by 16 over the Charlotte Hornets when Frank Vogel subbed Dwight Howard out, signaling the end of his night. As Howard made his way to the bench with a smile plastered to his face after a nearly perfect night -- he shot 8-for-8 from the field and had 16 points, 10 rebounds, four blocks and a plus-minus of plus-23 in 23 minutes off the bench -- the Staples Center crowd let him hear it. The warm standing ovation for Howard near the end of the Lakers' 120-101 win was far different than the derisive boos he became accustomed to as a visitor in the building as he cycled through five teams in six years before re-signing this summer for a second stint in L.A. "I'm grateful," Howard said. "I think myself and the fans have been through a lot together. But just to be back here, man, it means a lot. I just take it all in, every second, every moment on the court. It's valuable. Hopefully the fans enjoy when we go out there and put everything on the line. I just try to bring that energy and that effort and that intensity every night -- and have fun doing it." Howard was signed as part of a contingency plan after DeMarcus Cousins suffered a torn ACL in August. The Lakers also considered Joakim Noah and Mo Speights to fill the role. But Howard won the job with a major caveat: His contract would not be fully guaranteed until Jan. 7. If he didn't click with the team early, the Lakers could easily cut bait and open the roster spot again. Howard's first impression in his second time around as a Laker, however, is making his place on the team seem secure. "That's why we brought him here," LeBron James said. "While everyone else was writing him off, we felt like we could give him a great opportunity, and we believed in him. We believed his word, and he's making the most of it, and we're truly excited to have him here right now." For the second straight game, Vogel limited starting center JaVale McGee's role in trying to get his team going. The upstart Hornets led by as many as nine points in the first quarter before Howard saw some action, replacing McGee. On Friday, it was Anthony Davis shifting from the 4 to the 5 and McGee sitting the entire second half. McGee said Howard "did a great job" and accepted the lineup shuffle in stride. "It's a winning mindset," McGee said. "I feel like being selfish and worrying about certain aspects of things is a losing mindset. And I'm not a loser, so I don't plan on having that mindset." Although McGee called his early season rebounding "atrocious" after he grabbed 10 through the first three games, the combination of Howard and McGee has shown enough promise that a full-time shift to Davis at the 5 could be unnecessary. "They kind of keep me at the 4," Davis said. "The way those guys have been playing, I don't think it probably will change anytime soon." What has changed is Howard's standing in the league since he played for the Lakers in 2012-13 and he, Kobe Bryant, Steve Nash and Pau Gasol were expected to lift the team back to a championship level before they fell on their faces. "He was a star in his role tonight, and that's what we're asking him to be," said Vogel, who added that Howard made a case to become the starting center with that game. "Not the superstar he was the first time around, but to be a role player and to be a star in the role, and tonight he was." Despite being 33 and having had multiple back surgeries, Howard brought his familiar brand of playful jokes and frenetic energy to the Lakers, as well as flashes of the skills that made him one of the best big men in the game for a decade. "He dunks like that in practice every day like he's 21 again," Alex Caruso said. For a player who was limited to nine games last season because of a lumbar microdiscotemy, that's saying something. "You don't want to take anything for granted," Howard said. "Surgeries. Missing games. Being out for seasons and stuff like that. Every moment that you have on the court is very valuable. Before I even had an opportunity to come to the Lakers, I just kept telling myself, 'Wherever I'm at, whoever I'm playing for, when I step on the court, give 110 percent. Whether it's for two minutes, 30 seconds, 15 minutes, just do whatever you can to help that team win.' "I end up coming back to the best team, the best city in the world, so I'm very thankful."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espn.co.uk/nba/story/_/id/27947542/dwight-howard-los-angeles-lakers-turns-back-clock-bench』

메이저토토사이트-07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손흥민이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는다. 손흥민은 11월에 열리는 토토사이트와의 남은 리그 3경기에 모두 나설 수 없다. 손흥민은 4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1도움을 기록하는 좋은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후반 33분, 손흥민이 안드레 고메스에게 태클하는 과정에서 고메스는 발목이 심하게 돌아가는 부상을 당했고, 손흥민은 충격에 빠진 듯 괴로워하는 모습이었다. 당초 주심은 손흥민에게 경고를 줬으나 추후 퇴장으로 정정했다. 괴로워하며 토토사이트로 들어간 손흥민은 죄책감에 눈물을 쏟은 것으로 알려졌다. 잉글랜드 축구협회(FA)는 4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에게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내렸음을 발표했다. 이로 인해 손흥민은 다가오는 셰필드와의 홈경기, 웨스트햄 원정, 홈에서 열리는 본머스와의 경기에 나설 수 없다. 하지만 챔피언스리그에는 해당 징계가 연동되지 않는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te.com/view/20191104n38549』

메이저토토사이트-08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القدس- معا- دائرة الاعلام بالاتحاد- تنطلق اليوم الخميس مباريات الاسبوع التاسع من دوري الدرجة الاولى "الاحتراف الجزئي" حيث تجري خمس لقاءات فيما تم تأجيل لقاء الظاهرية والعربي بيت صفافا لمشاركة لاعبي من الظاهرية مع المنتخب الوطني الفلسطيني المشارك في التصفيات المزدوجة . وفيما يلي تفاصيل اللقاءات: الخميس 14/11/201 طوباس اسلامي قلقيلية يجري اللقاء على ملعب الجامعة الامريكية ويجمع فريقين طامحين للوصول الى مصاف دوري المحترفين، ويتساويان في عدد النقاط فلكل منهما "16" نقطة . طوباس في المركز الثاني والاسلامي في المركز الثالث على اللائحة ، هذا يعني فوز احدهما يعزز موقعه أكثر على اللائحة . يراقب اللقاء : مجدي زبيدات . العبيدية مركز طولكرم في لقاء يحتضنه ملعب الحسين يلتقي مركز طولكرم مع فريق العبيدية الساعة الخامسة مساء . يراقب اللقاء : محمود ابو صبيح . الفريقين ليسا بعدين عن بعضهما على لائحة الترتيب والفارق بينهما نقطة واحدة ففريق المركز له "6" نقاط فيما فريق العبيديه له "5" نقاط . الفريقين يدركان اهمية اللقاء وضرورة عدم الاستمرار في استنزاف النقاط .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www.maannews.net/Content.aspx?id=1000303』

메이저토토사이트-09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경기 초반 수비 실책에 울었다. 1회 1사 2루에 기프트 은고페의 땅볼 타구를 잡은 유격수 배지환이 1루수 키를 넘기는 송구 실책을 범해 타자 주자가 살았다. 그 사이 2루 주자가 득점. 흔들린 박주홍은 안타, 볼넷을 연거푸 내줘 2사 만루 위기를 자초했다. 여기서 또 연이은 실수가 나왔다. 크게 튀어 오른 잭 머피의 땅볼 타구를 배지환이 뒤로 흘렸고, 그대로 추가 실점(0-3)으로 연결됐다. 기록원의 판단은 실책이 아닌 안타. 중견수 홍창기는 재빠르게 2루로 공을 던져 타자 주자를 런다운으로 몰았으나 배지환이 공을 놓쳐 주자가 살았다. 다행히 박주홍은 후속 타자를 범타로 잡아 간신히 1회를 넘겼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10

메이저토토사이트 토토앤조이 : 우리카드가 1세트 초반 속공과 백어택을 활용하며 기선을 제압했다. 최석기의 속공과 펠리페, 황경민의 후위 공격이 효율적이었다. 17-12에서 리시브가 잠시 흔들리며 19-19 동점을 허용했고, 21-19에서 레오의 스파이크에 다시 동점이 됐으나 22-22에서 황경민이 퀵오픈 공격으로 승기를 잡은 뒤 상대의 연이은 공격 범실로 25점에 먼저 도달했다. OK저축은행이 2세트 반격에 나섰다. 심경섭, 최홍석 등 국내 선수들이 득점에 가담하며 분위기를 바꿨다. 양 팀 모두 잦은 서브 범실에 맥이 빠진 가운데 13-13에서 심경섭의 서브 에이스를 시작으로 손주형의 블로킹, 심경섭의 후위 공격으로 다시 리드를 잡았다. 두 번째 테크니컬 타임아웃 이후 박원빈과 레오의 활약 속 19-14까지 달아난 상황. 20점 이후에는 레오가 해결사로 나서며 세트 스코어의 균형을 맞췄다. 3세트 우리카드가 힘을 냈다. 중반까지는 상대에게 끌려갔다. 초반 나경복 활약 속 9-5 리드를 잡았지만 최홍석, 손주형, 레오 등의 높이에 막히며 접전을 치러야 했다. 여기에 2세트를 푹 쉰 송명근의 공격에 고전, 15-17 열세에 처했다. 우리카드는 그대로 물러서지 않고 나경복의 서브 에이스를 기점으로 리드를 찾았다. 24-23에서 나경복의 공격이 손주형에 차단당하며 듀스에 돌입했으나 28-28에서 한성정의 서브 에이스와 하현용의 블로킹을 묶어 세트를 끝냈다. #토토사이트 #메이저토토사이트 #안전토토사이트 #사설토토사이트 #해외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사이트 #스포츠배팅사이트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17&aid=0003310629』

스포츠토토 갤러리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100길 27 1203호 (유)토토앤조이
연락처 : +88 02-6527-9384